김동연 경기도지사, 필립 골드버그 주한 미국대사에 ‘혁신경제 협력관계’ 제안

“한미관계, 가치동맹 뛰어넘어 혁신동맹으로 발전시켰으면 한다” 기사입력:2022-11-30 16:22:34
center
필립 골드버그 주한 미국대사 면담
[로이슈 차영환 기자]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필립 골드버그(Philip S. Goldberg) 주한 미국대사와 만나 한미동맹 70주년을 앞두고 미래경제에 대비하는 글로벌전략을 논의하고 경기도-미국 간 ‘혁신경제 협력관계’를 다지기로 했다.

김동연 지사는 30일 오전 경기도청을 방문한 필립 골드버그 주한 미국대사와 만난 자리에서 “한국과 미국은 전통적인 동맹관계이고 군사와 경제동맹을 넘어서 최근에 가치동맹까지 같이 하고 있다” 며 “경기도에 방문하신 김에 가치동맹을 뛰어넘는, 일종의 혁신동맹을 같이 했으면 한다”고 제안했다.

혁신동맹은 혁신경제에 대한 협력관계를 의미하는 말로 김 지사는 “경기도는 여러 가지 중요한 산업들과 함께 전체적인 혁신에 대해서 대단히 깊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그런 측면에서 미국이 지향하는 바와도 다르지 않다” 고 설명하며 “대사님께서 (양국간) 혁신동맹의 가교역할을 해주십사 하는 부탁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경기도는 대한민국 인구의 4분의 1이 살고 있는 작은 대한민국이다. 경기도부터 한미 간 여러 협력관계를 증진하고 발전시키는 데 역할을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골드버그 주한 미국대사는 “한미 양국은 과학기술이나 혁신에 있어서 전 세계를 이끄는 강국이라고 할 수 있는 만큼 손을 함께 맞잡고 힘을 합칠 때 더욱 강해질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화답했다.

이어 “오늘 유수의 반도체기업인 램리서치도 방문할 계획인데 양국 간 협력을 발전시키는 데 제가 가교 역할하면서 이를 가장 중점을 두는 분야로 만들고자 한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이에 대해 “램리서치를 포함해 반도체 장비 세계 1․2․3․4위 업체가 전부 경기도에 있다. 특히 반도체 부분에 있어서 한미 간의 보다 많은 협력관계를 갖기를 희망한다”고 경제협력을 강조했다.

김 지사는 특히 “인플레이션감축법(IRA) 관련 기업들이 경기도에 많다. 우리 기업들이 적응할 수 있는 기간 허용을 포함한 여러 가지 협력 역할을 해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골드버그 대사의 협조를 요청했다.

두 사람은 이날 기후변화와 탄소중립, 경제협력, 양국간 동맹 등 다양한 주제를 놓고 의견을 나눴다.

이날 만남은 골드버그 대사의 요청으로 이뤄졌다.

한편, 경기도의 대(對)미국 교역규모는 지난해 기준 444억 달러에 달한다. 경기도 전체 교역규모(3,002억 달러)는 아일랜드(3,009억 달러)와 비슷한 수준인 만큼 경기도는 미국의 중요한 교역 지역이다.

경기도는 반도체 생산 공급망의 64%가 집중돼 있고 국내 반도체 부가가치 82.8%를 생산하는 한국 반도체 생산의 중추기지로, 미국과 기존의 관계를 넘어 경제교류는 물론 평화·안보·외교 등 미래지향적 혁신전략을 추구하는 혁신경제동맹 최적의 파트너가 되길 기대하고 있다.

차영환 로이슈 기자 cccdh7689@naver.com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73.89 ▲22.18
코스닥 777.76 ▲4.97
코스피200 323.99 ▲3.4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9,454,000 ▲23,000
비트코인캐시 172,400 ▲100
비트코인골드 22,500 ▼350
이더리움 2,127,000 ▲10,000
이더리움클래식 29,260 ▼60
리플 508 ▼3
이오스 1,410 0
퀀텀 3,753 ▼1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9,466,000 ▲69,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9,463,000 ▲45,000
비트코인캐시 172,400 ▲100
비트코인골드 22,320 0
이더리움 2,128,000 ▲12,000
이더리움클래식 29,250 ▼60
리플 508 ▼2
퀀텀 3,746 ▼13
이오타 31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