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앤컴퍼니, '2022 소비자권익대상' 수상..."리걸테크 업계 최초"

기사입력:2022-11-30 15:47:31
center
(좌측부터) 엄보운 로앤컴퍼니 이사, 양준모 컨슈머워치 대표. 사진=로앤컴퍼니
[로이슈 전여송 기자]

국내 1위 법률서비스 플랫폼 ‘로톡(Lawtalk)’의 운영사 로앤컴퍼니(대표 김본환)가 소비자 권익 증진의 공로를 인정받아 컨슈머워치 선정 ‘2022 소비자권익대상’ 기업부문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로앤컴퍼니에 따르면 소비자정책 감시단체인 사단법인 컨슈머워치는 매년 소비자 권익 증진에 공헌한 기업, 단체 및 개인을 선정해 ‘소비자 권익대상’을 시상하고 있다. 시상 부문은 △입법 △연구 △기업 △단체 등 4개 분야로 나뉜다. 지난 29일 여의도 산림비전센터 열림홀에서 열린 시상식에는 로앤컴퍼니 엄보운 이사를 비롯해 국민은행, 삼성생명 등을 대표한 수상자 총 9명이 참석했다.

리걸테크 업계 최초로 수상자에 이름을 올린 로앤컴퍼니는 법률시장에 IT 기술을 결합해 법률 소비자의 선택권 확대 및 후생 증진의 공로를 인정받아 2022년도 기업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지난 2014년 출시된 로톡은 법률시장의 정보비대칭 문제를 해소하며 국민의 사법접근성을 높이고 있다. 실제로 로앤컴퍼니가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2022년 7월 기준 ‘아는 변호사 1명 이하’인 20대~70대 국민 4명 중 1명이 로톡을 방문해 변호사 정보를 찾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로톡은 국내 법률시장 규모의 확대 및 법조 브로커 퇴치에도 기여하고 있다. 법률시장의 고질적 문제로 여겨졌던 법조브로커 시장의 4.8%에 해당하는 426억을 축출시켰다. 출시 후 꾸준한 성장을 이어온 로톡은 올해 7월 기준 누적 방문자 수 3,070만 명 돌파, 누적 법률 상담 건수 74만 건을 달성하기도 했다는 설명이다.

로앤컴퍼니 엄보운 이사는 “‘법률서비스의 대중화와 선진화’라는 목표를 향해 달려온 노력이 소비자로부터 직접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이 상이 더욱 뜻깊게 느껴진다”며 “앞으로도 법률소비자의 사법접근성 개선과 법률시장의 발전에 기여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49.80 ▲24.72
코스닥 750.96 ▲10.47
코스피200 321.19 ▲3.9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8,849,000 ▼123,000
비트코인캐시 166,200 ▼1,000
비트코인골드 20,230 ▼280
이더리움 1,975,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26,720 ▼310
리플 500 ▼5
이오스 1,313 ▼15
퀀텀 3,287 ▼43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8,868,000 ▼142,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8,858,000 ▼120,000
비트코인캐시 166,300 ▼1,100
비트코인골드 20,310 0
이더리움 1,974,000 ▼9,000
이더리움클래식 26,720 ▼340
리플 500 ▼5
퀀텀 3,300 ▼42
이오타 28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