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찰청-부산시자치경찰위원회-부산 5개 대학, 업무협약 체결 및 대학생 서포터즈 발대식

기사입력:2022-09-29 18:29:37
center
(사진제공=부산경찰청)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경찰청(청장 우철문)은 9월 29일 오후 2시 청 내 7층 동백홀에서 부산시자치경찰위원회와 부산 지역 5개 대학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30명으로 구성된 대학생 서포터즈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 및 10월 개최 예정인 BTS 부산 공연 등 외국인 관광객 증가에 선제적 대응과 안전한 부산관광 환경 조성을 위해서다.

업무협약식에 참여한 부산 5개 대학은 동아대, 동의대, 부산대, 부산외대, 신라대(가나다 순)로, 업무협약 체결 내용은 ① 관광 안전 분야 학술, 정보, 인력, 교육 등 상호 교류 ② 참여 치안 등 警·學 협력 분야의 자문 및 지원 ③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 등 부산 관광 발전에 관한 정보교환 및 예산 지원 등의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

또한 대학생 서포터즈 30명은 5개 대학 재학생들로 구성됐다. 특히, 외국인 유학생 8명(이탈리아1, 스페인1, 베트남4, 중국1, 우즈베키스탄1)이 포함됐다.

서포터즈 활동은 각종 외국인 관광객 집중 시기와 국제행사 및 대규모 축제 등 외국인 관광객이 밀집 장소를 선정하여 月 1회 이상 관광경찰과 합동 순찰 전개, 외국인 관광객 통역 및 안내, 관광치안 질서 확립 모니터링 등 다양한 활동을 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부산경찰청장(우철문)은 협약 체결의 내용에 공감하고 흔쾌히 참석한 부산자경위원장을 비롯한 각 대학 측에 감사 인사와 더불어 안심하고 안전한 부산 관광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했다.

부산시자치경찰위원장(정용환)은 이번 협약을 통해 부산시와 정부의 역점 추진 사업인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와 부산 관광발전에 더욱 협력하겠다고 했다.

참석한 교수들도 경·학 업무협약과 서포터즈 활동에 기대가 크다며 ‘적극 동참’ 의사를 재확인하는 등 부산 관광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 교환이 있었다.

부산관광경찰대(대장 이민호)는 “최근 정부의 해외 입국자 격리면제 및 실외 마스크 착용 전면 해제 등 방역수칙 완화와 10월 각종 대규모 공연, 축제로 인해 부산 주요 관광지에 관광객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는 시기를 앞두고, 이러한 업무협약과 발대식을 통해 부산은 안전한 관광지라는 인식을 대내·외로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어 수많은 외국인 관광객이 다시 찾고 싶은 부산으로 각인되게 하는 등 부산 관광발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72.53 ▲39.14
코스닥 729.54 ▲2.00
코스피200 321.00 ▲5.4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2,854,000 ▼9,000
비트코인캐시 152,500 0
비트코인골드 20,330 ▼110
이더리움 1,714,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27,010 0
리플 543 ▼1
이오스 1,270 ▲2
퀀텀 2,965 ▼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2,874,000 ▲7,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2,869,000 ▲1,000
비트코인캐시 152,300 ▼400
비트코인골드 20,150 0
이더리움 1,713,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27,050 ▲20
리플 543 ▼1
퀀텀 2,970 ▼10
이오타 29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