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대구고속도로 삼량진터널 입구 충격 전복 화재차량 진화하고 운전자 구조 '박찬우 경장'

기사입력:2022-08-04 18:54:13
center
사고 현장을 수습한 해운대경찰서 우동지구대 박찬우 경장.(제공=부산경찰청)
[로이슈 전용모 기자]
페이스북 '부산경찰'에 소개된 비번날 교통사고현장 목격 경찰관의 신속 화재진화 조치 및 인명구조 사례를 소개한다.

뒤늦게 알려진 사연의 주인공은 부산 해운대경찰서 우동지구대 박찬우 경장이다.

7월 10일 오후 4시 28분경 신대구부산고속도로 삼량진터널 입구 (대구->부산방면)에서 박찬우 경장은 차량 룸미러로 후미 차량이 터널입구를 충격후 전복되면서 화재발생 현장을 목격했다.

박 경장은 곧바로 정차후 터널 내부에 비치된 비상용소화기를 꺼내 신속히 화재진화후, 차량에 갇혀 피를 흘리며 거꾸로 매달려 있던 운전자 A씨(20대·여)를 안전한 곳에 대피조치했다. A씨는 음주는 하지 않았고 경상을 입었다.

박찬우 경장은 "당시 급박한 상황에서 빨리 화재를 조기 진압하지 않으면 큰 불로 번질 수 있어 다른 생각보다는 빨리 화재를 진화해야겠다는 생각 밖에 안 났다"며 "당시 아내와 아이와 함께 처가에 갔다가 집으로 가는 길이었다. 아이 때문에 안전하게 운전하고 있었는데 룸미러를 보니 1차선에서 굉장히 빠른 속도로 달리는 차량이 입구를 충격하고 전복되면서 화재가 발생하는 것을 목격했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부산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가 초동조치를 했고 사고조사는 밀양경찰서 교통사고반에서 맡았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82.27 ▼21.19
코스닥 824.21 ▼9.44
코스피200 324.79 ▼3.3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0,581,000 ▼85,000
비트코인캐시 179,300 ▼700
비트코인골드 38,940 ▼850
이더리움 2,247,000 ▼9,000
이더리움클래식 50,100 ▼400
리플 486 ▼3
이오스 1,569 ▼3
퀀텀 5,350 ▼3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0,610,000 ▼74,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0,603,000 ▼57,000
비트코인캐시 178,400 ▼1,000
비트코인골드 39,000 ▼600
이더리움 2,249,000 ▼9,000
이더리움클래식 50,130 ▼220
리플 486 ▼3
퀀텀 5,370 ▼10
이오타 43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