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경제 이슈] 이랜드파크 호텔레저사업부, 켄싱턴호텔앤리조트 ‘서비스 케니 모집’ 外

기사입력:2022-06-29 12:58:58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이랜드파크 호텔레저사업부, 켄싱턴호텔앤리조트 ‘서비스 케니 모집’

이랜드파크 호텔레저사업부(국내 부문) 켄싱턴호텔앤리조트는 오는 7월 10일(일)까지 ‘서비스 케니’를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고객 접점 부서인 객실 및 식음 서비스, 조리 3개 부문이다.

지원 자격은 프로다운 서비스 마인드와 주도적 사고를 겸비한 열정 있는 호텔리어로 2022년 7월 중순부터 전국 어디서나 근무가 가능해야 한다.

채용절차는 서류전형 > 인적성검사 > 1차 면접 > 합격자 발표 > 6개월 교육(입문교육 포함) > 최종면접 > 6개월 후 정직원 전환 순으로 진행된다. 켄싱턴호텔앤리조트에서 미래를 함께할 열정 있는 지원자는 7월 10일(일)까지 이랜드그룹 채용 홈페이지를 방문해 지원양식에 맞춰 입사지원서와 자기소개서를 제출하면 된다.

켄싱턴호텔앤리조트는 국내 5개의 호텔과 13개의 리조트, 해외 4개의 호텔 및 리조트를 운영하고 있다.

켄싱턴호텔앤리조트 채용담당자는 “국내 주요 명소에 위치한 켄싱턴호텔앤리조트와 함께 미래를 이끌어 나갈 역량 있는 인재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밝혔다.

◆도미노피자 회원 대상 온라인 포장 주문 시 피자 한 판 더에 3천원 추가할인

도미노피자는 내일(30일) 온라인 방문 포장 주문 시 피자 한판 더 제공과 함께 3천원 추가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도미노피자는 내일(30일)과 자체 홈페이지 회원들을 대상으로 피자 온라인 방문 포장 주문 시 구입 피자보다 가격이 낮거나 같은 피자 1판을 무료로 받을 수 있다. 또한 도미노피자 앱을 통한 카드 결제 시 피자 한 판 더 혜택과 함께 3천원 추가 할인도 가능하다.

도미노피자 관계자는 “피자 1판 무료에 추가 할인까지 받을 수 있는 이번 기회를 놓치지 마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오늘의집 배송 1주년, 이전에 없던 가구 배송으로 고객 만족도 98%!

“왜 가구는 온라인으로 주문하면 2, 3주 뒤에 받아야 할까?” 온라인 홈퍼니싱 산업이 급성장하고 있지만 여전히 가구 배송은 해결이 어려운 문제로 꼽혔다. 라이프스타일 슈퍼앱 오늘의집은 이 고질적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소파나 침대 같은 대형가구도 오늘 주문하면 내일 배송해 주는 ‘오늘의집 배송'을 지난해 6월 론칭했다. 오늘의집은 오늘의집 배송 1주년을 맞아 고객들에게 배송 관련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98%의 만족도 결과가 나왔다고 29일 밝혔다.

그동안의 가구 배송은 주문 뒤 배송까지 오랜 시간이 걸렸고, 원하는 날짜에 배송받기도 거의 불가능했다. 일단 배송 일자가 정해진 뒤에는 다른 날짜로 변경하기 어려웠고, 배송일 당일에는 도착 시간이 확실하지 않아 하루 종일 외출하지 못하는 불편함도 문제였다. 주문 상품에서 하자가 발견될 경우 교환 및 반품이 어려웠던 것은 물론이다.

오늘의집은 고객이 가구 배송 과정에서 겪는 이 모든 불편함을 해결하기 위해 오늘의집 배송을 론칭했다. 오후 2시 전까지만 가구를 주문하면 다음날 바로 익일 배송해주는 신속성은 물론, 고객이 주문 후 배송 희망일을 자유롭게 지정하도록 했다. 전문 설치기사가 직접 배송 및 설치를 진행했고, 설치비와 사다리차 비용 등 추가 비용도 모두 오늘의집이 부담했다. 설치 완료 후 상품 하자에 따른 교환·반품 서비스도 오늘의집이 직접 맡아 빠르게 해결했다.

오늘의집이 올해 1분기 주문 완료된 ‘오늘의집 배송 상품’과 ‘일반 배송 상품'을 비교 분석한 결과 오늘의집 배송 상품 가운데 절반 이상은 주문일로부터 1주일 이내에 배송이 완료됐다. 반면, 일반 배송 상품은 절반 이상이 주문일로부터 2주 뒤에야 배송됐다. 대개 주말이나 휴일을 택해 배송받는 가구 특성상 오늘의집 배송 상품은 주문한 해당 주에 배송이 대부분 완료되지만, 일반 배송 상품은 빨리 받고 싶어도 최소 2주 이상 기다려야 했다는 뜻이다.

오늘의집 배송 시작 이후 배송 기사의 친절을 언급하는 경우도 두드러지게 늘었다. 가구는 다른 이커머스 상품과는 달리 주문 후 배송 기사가 집안으로 들어와 설치하게 되는데, 이 때 ‘오늘의집 배송’으로 주문한 상품은 고객 리뷰에서 '친절'이 언급되는 빈도가 ‘일반 배송’ 주문 상품보다 3배 가까이 늘어났다. 전담 기사가 배송하는 오늘의집 배송이 동일 상품에 대한 고객 만족도 크게 높였다는 점을 보여준다. 실제로 오늘의집 배송 이용 고객들은 고객 만족도 설문조사에서 '매우만족'과 '만족'을 선택하는 비율이 98%에 이르렀다.

강성주 오늘의집 운영본부장은 “오늘의집 배송은 고객들이 온라인으로 가구를 주문할 때 겪을 수 있는 가장 큰 문제를 배송이라고 생각해 이 문제를 해결하고자 탄생한 서비스"라며 "앞으로도 더 넓은 지역의 더 많은 고객들이 더 다양한 종류의 가구를 오늘의집 배송으로 주문할 수 있도록 물류 네트워크 인프라와 기술 개발에 적극적으로 투자하겠다"고 말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93.10 ▲2.30
코스닥 830.86 ▼0.78
코스피200 327.23 ▼0.2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1,690,000 ▼35,000
비트코인캐시 192,900 ▼1,100
비트코인골드 38,920 ▼300
이더리움 2,335,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51,250 ▼200
리플 502 0
이오스 1,682 ▲1
퀀텀 5,610 ▼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1,680,000 ▼37,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1,692,000 ▼28,000
비트코인캐시 192,600 ▼1,000
비트코인골드 39,000 ▼750
이더리움 2,334,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51,260 ▼210
리플 502 ▼0
퀀텀 5,595 0
이오타 46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