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DGB대구은행 금융특화매장 오픈

기사입력:2022-06-20 08:12:30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편의점 세븐일레븐과 DGB대구은행의 전문 역량이 집중된 미래형 금융특화매장이 첫 선을 보였다.

세븐일레븐은 DGB대구은행과 손잡고 편의점과 디지털금융플랫폼이 결합된 DGB대구은행 금융특화점포 ‘대구내당역점(대구광역시 달서구 두류동 소재)’을 지난 16일 오픈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오픈한 금융특화점은 차별화된 먹거리로 특화된 세븐일레븐의 미래형 플랫폼 ‘푸드드림’과 DGB대구은행의 ‘디지털셀프코너’가 융합된 모델이다. DGB대구은행 디지털셀프코너 20평을 포함해 전체 70평 규모이다.

세븐일레븐 금융특화점포에는 DGB대구은행 디지털키오스크 1대와 ATM 2대를 갖추고 있다. 기존 은행이 운영하는365코너의 부스형태에서 벗어나 밝고 세련된 개방형 공간으로 새롭게 디자인했다. 디지털키오스크와 ATM을 통해 입출금통장, 체크카드, 행복페이, 카드형OTP를 발급받을 수 있고 각종 제신고 업무 처리와 손바닥 정맥 정보 등록도 가능하며 화상상담 업무를 제외한 24시간 운영으로 상시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시민들의 휴식과 만남의 장소로 이용 가능한 특화 공간도 갖추고 있다. 점포 내부에 트렌디한 디자인을 적용한 휴게공간인 ‘DGB ZONE’을 마련하고, 외부에 공유 전동 킥보드 충전서비스가 가능한 ‘윙스테이션’도 설치했다. 편의점의 다양한 먹거리와 편의서비스, 여기에 디지털 금융플랫폼과 휴게공간을 함께 결합하여 쇼핑과 금융을 원스톱으로 누릴 수 있도록 했다.

이번에 오픈한 금융특화점은 세븐일레븐과 DGB대구은행이 체결한 전략적 업무협약의 첫 번째 결과물이다. 세븐일레븐과 DGB대구은행은 지난 4월 편의점과 은행의 경계를 허문 퓨전형 특화채널 구축에 협력하고 은행 안에 편의점, 편의점 안에 은행이 공존하는 콜라보 매장 오픈 등에 상호 노력하기로 협약을 맺었다.

이번 금융특화점 오픈으로 양사는 추가 고객 확보와 비용 절감 등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으며, 연내 금융특화점포를 추가 오픈하고 세븐일레븐 ATM 수수료 무료 제휴를 추진하는 등 협력관계를 지속할 예정이다.

손승현 세븐일레븐 금융서비스 부문장은 “세븐일레븐의 미래 가치를 담고 있는 푸드드림 플랫폼과 은행이 결합해 고객에게 보다 차별화된 먹거리와 양질의 금융 서비스를 한꺼번에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며 “DGB대구은행과 지속 협력해 제공 가능한 금융 서비스의 질을 계속 높여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93.10 ▲2.30
코스닥 830.86 ▼0.78
코스피200 327.23 ▼0.2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1,750,000 ▲18,000
비트코인캐시 194,000 ▼100
비트코인골드 39,340 ▼210
이더리움 2,334,000 ▲6,000
이더리움클래식 51,450 ▼400
리플 503 ▲1
이오스 1,680 ▼1
퀀텀 5,615 ▼1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1,733,000 ▼12,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1,738,000 ▲27,000
비트코인캐시 193,600 ▼300
비트코인골드 39,180 ▼420
이더리움 2,332,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51,490 ▼350
리플 503 ▲1
퀀텀 5,595 ▼30
이오타 465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