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 글로벌 R&D 역량 입증

기사입력:2021-05-12 08:33:32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풀무원의 첨단 R&D센터 풀무원기술원이 KOLAS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을 취득하며 글로벌 R&D 역량을 입증했다.

풀무원(대표 이효율)은 식품안전관리기관인 풀무원기술원 식품안전센터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한국인정기구 KOLAS(Korea Laboratory Accreditation Scheme)로부터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을 받았다고 12일 밝혔다.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제도는 관련 법 및 국제표준관련기구에서 정한 국제기준에 의거해 시험기관의 품질 시스템과 기술능력을 평가하여 품질경영시스템이 적절하다는 것을 공식적으로 인정하는 제도다.

풀무원기술원 식품안전센터는 영양성분, 잔류농약, 중금속, 미네랄 및 보존료, 미생물 분야 등 총 34개 항목에 대해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증을 획득했다. 풀무원기술원에서 시험 평가를 받는 품목은 식품, 건강기능식품, 식자재 등 연간 2만여개에 달한다.

풀무원기술원 식품안전센터가 발급한 시험성적서는 미국, 일본, 중국, 유럽 등 국제실험실인증협력기구(ILAC)에 가입한 총 104개국에서 동일한 효력을 갖는다.

풀무원은 이번 인정을 통해 국제적으로 통용되는 공인시험 성적서를 자체적으로 발급할 수 있어 시험(측정) 결과에 대한 국제적 공신력과 전문성, 신뢰성을 입증하게 되었다.

풀무원기술원은 2002년 KOLAS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을 첫 획득한 이래 2019년 충북 오송 바이오폴리스지구로 기술원 이전 후 한층 강화된 국제기준에 따라 갱신, 이전, 전환 평가에 최종 합격함으로써 2025년 2월까지 국제공인시험기관으로서의 효력을 발휘하게 된다.

풀무원기술원 이상윤 원장은 "풀무원기술원이 충북 오송 바이오폴리스 지구로 이전하며 새로운 도약을 선언한 이후 KOLAS 인정을 통해 글로벌 수준의 시험 능력을 재확인했다"며 "분석기관의 공신력 확보를 바탕으로 풀무원의 식품안전관리 역량과 식품품질수준을 글로벌 최고 수준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풀무원은 글로벌 연구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2019년 12월 총 투자비 400억 원을 들여 풀무원기술원을 연면적 12,452m2에 지하 1층, 지상 6층 규모의 LEED 인증 친환경 건축물로 건립했다. 현재 약 200여 명의 연구원이 상주하여 소비자의 지속가능한 식생활에 기여하는 연구 개발에 힘쓰고 있다.

이번 KOLAS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을 취득한 풀무원기술원 식품안전센터는 2006년 기술원 내 신설되어 제품의 영양성분, 잔류농약 및 중금속 등에 대한 시험평가와 유통기한 설정 등 풀무원의 식품 안전을 총괄하는 허브 역할을 하고 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273.14 ▲9.26
코스닥 1,018.59 ▲7.03
코스피200 436.24 ▲1.8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9,006,000 ▼448,000
비트코인캐시 545,000 ▲7,500
비트코인골드 42,080 ▼150
이더리움 2,304,000 ▲29,000
이더리움클래식 45,020 ▲540
리플 683 ▼4
라이트코인 147,500 ▲1,700
이오스 4,185 ▲93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8,986,000 ▼504,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9,006,000 ▼394,000
비트코인캐시 543,000 ▲8,000
비트코인골드 40,600 ▲1,200
이더리움 2,305,000 ▲33,000
이더리움클래식 44,950 ▲500
리플 683 ▼2
퀀텀 6,530 ▲370
라이트코인 147,300 ▲1,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