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국내 최대 규모 여수 CNT(탄소나노튜브) 2공장 가동

기사입력:2021-04-14 20:12:56
center
LG화학 여수 CNT 2공장 전경. 사진=LG화학
[로이슈 심준보 기자]

LG화학은 14일, 여수 CNT 2공장이 1,200톤 증설 공사를 마치고 상업 가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LG화학은 기존 500톤과 합쳐 총 1,700톤의 생산능력을 확보하게 됐다.

LG화학에 따르면 CNT는 전기와 열 전도율이 구리 및 다이아몬드와 동일하고 강도는 철강의 100배에 달하는 차세대 신소재다. 기존 소재를 뛰어넘는 우수한 특성으로 배터리, 반도체, 자동차 부품, 면상발열체 등 활용 범위가 무궁무진하다.

이번에 완공된 LG화학 CNT 2공장은 자체 개발한 유동층 반응기를 적용해 단일라인 기준으로는 세계 최대 규모로 건설됐으며, 전공정 자동화를 통한 안정적인 품질 관리와 공정 혁신으로 기존 대비 전력 사용량을 30% 절감한 것이 특징이다.

이 공장에서 생산되는 CNT는 현재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LG에너지솔루션 등 배터리 업체에 양극 도전재(導電材: Conductive Additive) 용도로 공급될 예정이며, 다양한 산업 분야로 공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LG화학은 CNT 시장의 지속적인 성장에 따라 연내 3공장 추가 증설 착수 등 향후 생산능력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LG화학 노국래 석유화학사업본부장은 “CNT는 배터리 소재 외에도 다양한 용도로 시장 확대 잠재력이 큰 사업으로, 생산능력 확대와 우수한 품질 경쟁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는 업체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73.05 ▲38.53
코스닥 969.10 ▲6.60
코스피200 423.09 ▲4.8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4,871,000 ▼205,000
비트코인캐시 1,370,000 ▲8,000
비트코인골드 109,200 ▲200
이더리움 4,255,000 ▼19,000
이더리움클래식 111,900 ▲400
리플 1,911 ▲64
라이트코인 371,700 ▲100
이오스 11,550 ▲2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5,075,000 ▲46,000
에이다 2,610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4,830,000 ▼172,000
비트코인캐시 1,369,000 ▲7,000
비트코인골드 106,900 0
이더리움 4,256,000 ▼19,000
이더리움클래식 111,700 ▲300
리플 1,911 ▲65
퀀텀 21,910 ▼60
라이트코인 371,800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