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5명중 2명, ‘명절포비아’에 떨고 있다

기사입력:2020-09-28 07:41:42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추석 연휴를 앞두고 직장인 5명중 2명은 이른바 ‘명절포비아’로 스트레스를 받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명절포비아는 명절과 공포증을 의미하는 ‘포비아(Phobia)’의 합성어로, 명절에 받는 스트레스로 이를 기피하는 현상이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직장인 1,001명을 대상으로 ‘추석연휴와 명절포비아’에 대해 조사한 결과, 39.1%가 명절포비아를 느끼고 있다고 답했다.

이는 성별 및 결혼여부에 따라 차이가 있었다. ‘기혼여성’(47.1%)은 절반 가까운 수치로 명절포비아를 가장 많이 겪고 있었다. 다음은 ‘미혼여성’(42.5%), ‘기혼남성’(37.2%)의 순이었고, ‘미혼남성’(33.9%)이 가장 적었다.

명절포비아를 겪는 원인은 결혼 여부에 따라 차이가 있었다.

미혼은 ‘어른들의 잔소리가 부담스러워서(결혼, 직장 등)’(57%, 복수응답)를 명절포비아를 유발하는 원인 1위로 꼽았다. 이어 ‘용돈, 교통비, 추석선물 등 경비가 부담돼서’(38.5%), ‘코로나19 감염 위험에 노출되는 것 같아서’(33.6%), ‘친척들과 비교가 싫어서’(22.5%) 등의 순이었다.

반면, 기혼은 ‘용돈, 교통비, 추석선물 등 경비가 부담돼서’(51%, 복수응답)를 가장 많이 꼽아 경제적 부담이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 계속해서 ‘코로나19 감염 위험에 노출되는 것 같아서’(36.1%), ‘처가, 시댁 식구가 불편해서’(25.9%), ‘어른들의 잔소리가 부담스러워서’(18.4%) 등을 들었다.

이들이 느끼는 명절포비아 증상은 ‘만성피로’(72.4%, 복수응답)가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우울증’(31.7%), ‘소화불량’(26.1%), ‘두통’(19.9%), ‘불면증’(13.3%), ‘전신몸살’(10.7%)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또, 이러한 명절포비아 증상은 평균적으로 5일 정도 지속되는 것으로 집계됐다.

그렇다면 직장인들의 명절을 이렇게 고통스럽게 만드는 사람은 누구일까?

이 역시 결혼 여부 별로 차이가 있었다. 미혼의 경우, ‘친척’(61.5%, 복수응답)이라는 답변이 압도적으로 많았고, ‘부모’(35.2%), ‘직장 상사’(16.8%), ‘조부모’(13.5%), ‘형제, 자매’(12.7%) 등의 순이었다.

기혼은 ‘배우자’(29.3%, 복수응답), ‘부모’(27.9%), ‘시부모 등 시가 식구(25.9%), ‘친척(22.4%)이라는 답변이 비슷한 비율로 분포돼 있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360.81 ▲9.79
코스닥 807.98 ▲5.00
코스피200 314.79 ▲1.2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4,750,000 ▲23,000
비트코인캐시 309,300 ▼200
비트코인골드 8,930 0
이더리움 463,900 ▲500
이더리움클래식 6,840 0
리플 288 ▼0
라이트코인 66,500 ▼50
대시 81,450 ▼3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4,760,000 ▲15,000
비트코인골드 9,300 ▲300
이더리움 433,100 ▲11,350
이더리움클래식 7,170 ▲285
리플 285 ▲1
에이다 119 ▲2
퀀텀 2,555 ▲20
네오 20,280 ▼37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