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현, 검찰 출석…“靑 지시로 뒷조사 소문 무성”

기사입력:2019-12-15 16:04:06
center
청와대 하명수사 의혹을 제기한 김기현 전 울산시장이 15일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출석하던 중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사진=뉴시스)
[로이슈 최영록 기자]
‘청와대 하명수사’ 의혹을 제기한 김기현 전 울산시장이 참고인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했다.

15일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2부(부장검사 김태은)는 이날 오후 2시께 김 전 시장을 소환했다.

김 전 시장은 검찰에 출석하기 전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검 현관 앞에서 ‘청와대가 첩보를 작성했다는 소문을 들었는지’를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황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이 울산에 오고 얼마 후 김기현의 뒷조사를 한다는 소문이 있었다”며 “청와대의 오더(지시)가 있었다는 얘기가 많이 들렸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무엇을 물을지 모르겠지만 제가 아는 사실을 다 상세히 설명하겠다”며 “배후가 누군지, 책임자가 누군지, 몸통을 반드시 밝히는 한편 민주주의 선거를 짓밟는 것을 반복하지 않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검찰은 김 전 시장을 상대로 주변 비리 의혹이 불거지게 된 경위와 이후 경찰의 수사 과정, 청와대 하명수사 주장 등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을 조사할 것으로 보인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37.53 ▲22.93
코스닥 854.77 ▲8.63
코스피200 323.33 ▲3.16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3,562,000 ▲2,000
비트코인캐시 332,300 ▲1,600
비트코인골드 12,550 ▼150
이더리움 461,200 0
이더리움클래식 7,960 ▲65
리플 329 ▲2
라이트코인 63,900 ▼150
대시 105,200 ▲1,3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3,574,000 ▼4,000
비트코인골드 12,920 ▲1,770
이더리움 461,850 ▼800
이더리움클래식 8,775 ▲1,975
리플 330 ▲3
에이다 162 ▲1
퀀텀 3,305 ▲105
네오 14,560 ▲2,67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