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설' 토요일…서울·경기·충청 등 1㎝ 안팎 눈

기사입력:2019-12-07 10:37:37
center
함박눈이 내린 지난 3일 오전 경기 군포시 산본고등학교 운동장에서 학생들이 눈을 맞으며 셀카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뉴시스)
[로이슈 김영삼 기자]

일년 중 가장 눈이 많이 내린다는 절기 '대설'(大雪)인 7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서울과 경기 등 일부 지역에는눈 또는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 됐다.

기상청은 7일 "오늘은 새벽부터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 북부에서 눈이 시작됐고 오전 6시에는 서울·경기 남부와 강원 영서 남부, 충청 북부에도 눈이 오겠다"면서 "이 눈은 오후 3시에 대부분 그치겠고, 낮 동안 기온이 오르면서 눈과 비가 섞여 내리는 곳도 있겠다"고 전했다.

이어 "기온이 오르면서 7일 아침기온은 오늘보다 5~7도 가량 높겠으나, 중부 내륙을 중심으로 영하 10도 내외의 기온분포를 보이는 곳이 있겠다"면서 "아침에는 바람이 약해 체감온도는 실제 기온과 비슷하겠다"고 내다봤다.

7일 오전 3시~오후 3시 사이 서울·경기도·강원 영서·충청 북부·서해5도 지역의 예상적설량과 예상강수량은 각각 1㎝ 내외, 5㎜ 미만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9~0도(평년 -6~3도), 낮 최고기온은 3~10도(평년 5~12도)가 되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3도, 인천 0도, 수원 -4도, 춘천 -8도, 강릉 -1도, 청주 -4도, 대전 -4도, 전주 -4도, 광주 -3도, 대구 -3도, 부산 -1도, 제주 6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6도, 인천 6도, 수원 6도, 춘천 4도, 강릉 9도, 청주 5도, 대전 6도, 전주 7도, 광주 8도, 대구 8도, 부산 10도, 제주 10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이 예상된다. 다만, 수도권·충청권은 밤에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7일 동해 중부 먼바다의 경우 바람이 차차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아지면서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고 예보했다.

김영삼 로이슈(lawissue) 기자 yskim@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85.28 ▲11.46
코스닥 670.18 ▲6.38
코스피200 293.98 ▲1.6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672,000 ▲27,000
비트코인캐시 439,000 ▼300
비트코인골드 12,960 ▲120
이더리움 201,100 ▲200
이더리움클래식 14,000 ▲10
리플 270 ▲1
라이트코인 68,850 ▲200
대시 139,300 ▼7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672,000 ▲14,000
이더리움 201,000 0
리플 271 0
에이다 63 ▲0
퀀텀 2,405 ▲2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681,000 ▲31,000
비트코인캐시 439,000 ▼2,400
비트코인골드 24,380 0
이더리움 201,050 ▲50
이더리움클래식 14,010 ▼40
리플 270 0
퀀텀 2,380 ▼5
라이트코인 68,860 ▲2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