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준법지원센터, 장애인 한부모 가구 주거환경 개선

기사입력:2019-08-22 19:46:11
center
사회봉사대상자들이 주거지에 쌓여있던 폐의류 등을 치우고 있다.(사진제공=부산준법지원센터)
[로이슈 전용모 기자]
법무부 부산준법지원센터(소장 안병경)는 사회봉사명령대상자 4명을 투입해 장애인 한부모 가구의 주거환경 개선에 나섰다고 22일 밝혔다.

정신질환이 있는 두 아들을 오랜 기간 돌봐온 수혜자 A씨는 심신이 지쳐 모든 면에서 의욕을 상실해 주거지를 제대로 정리하지 못해 거실에는 옷과 짐들로 가득 차 있었다.

이런 A씨의 어려움을 알게 된 온천1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준법지원센터에 국민공모제를 신청해 이뤄졌다.

사회봉사대상자들은 A씨의 주거지에 쌓여있던 폐의류와 생활쓰레기 등을 치우며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했다.

안병경 소장은 “지역사회 내 소외계층에게 더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지역사회 민․관 기관과 협조체제를 구축해 수요자 중심의 사회봉사 국민공모제를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