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헌 의원, 현대자동차 하언태 부사장과 면담

기사입력:2019-08-16 18:09:51
center
이상헌 국회의원(사진우측네번째)이 현대자동차 방문 기념촬영.(사진제공=이상헌의원실)
[로이슈 전용모 기자]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위원장인 이상헌 국회의원(문화체육관광위원회·울산 북구)은 8월 16일 오후 하언태 현대자동차 부사장과 면담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 날 간담회는 이상헌 의원을 비롯해 백운찬, 박병석 울산시의원과 황보상준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 노동위원장이 참석했다.

이상헌 의원은 “지금 한·일 간의 무역갈등으로 어려운 시기로 노조와의 원만한 합의를 통해 임단협을 마무리 지어 달라”고 건의하고 “수소자동차가 앞으로 울산의 미래를 견인 해 갈 중요한 미래 산업인 만큼 수소자동차의 인프라 확충을 위해서도 노력 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 의원은 “현대자동차가 있었기에 울산이 지금의 경제 성장을 이룰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울산지역의 중요한 현안인 반구대암각화 보존 문제와 달천철장 등 지역의 문화·관광 활성화를 위해서도 기여 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하언태 부사장은 “노·사간의 원만한 협의를 통해 임단협을 조속히 마무리 하고 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지역의 문화인프라를 위해 최근 추진하고 있는 당사항 해상오토캠핑장조성사업이 끝나면 새로운 문화·관광 업을 위해 기여하겠다”고 화답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