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나 둔기로 내려쳐 살인미수 동생 구속

기사입력:2019-02-11 11:15:16
center
합천경찰서 전경.(사진=뉴시스)
[로이슈 전용모 기자] 경남 합천경찰서는 누나(62)를 살해하려다 미수에 그친 피의자 A씨(52)를 살인미수 혐의로 검거해 구속했다고 11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월 7일 오후 6시10분 피의자 주거지에서 누나와 같이 가정 문제 등으로 이야기 하던 중 격분해 둔기로 피해자 머리와 가슴을 때려 살해 하려다 미수에 그친 혐의다.

피해자는 119구급차로 병원에 후송됐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피의자가 도주해 연고선 등 수사중 인접 고령서의 공조로 검거했다. 2월 9일 구속영장이 발부됐다.

전용모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