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 MnM, 새만금청과 1조 1600억 투자 양해각서 체결

기사입력:2023-11-29 16:05:12
[로이슈 전여송 기자]
LS MnM은 29일 새만금개발청(청장 김경안), 전라북도․군산시, 한국농어촌공사와 함께 ‘이차전지용 고순도 금속화합물 생산시설 건립을 위한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라마다 군산 호텔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는 도석구 LS MnM 대표이사(부회장)와 구동휘 최고운영책임자(부사장/내정), 김경안 새만금개발청장, 김관영 전라북도지사, 강임준 군산시장, 조현찬 한국농어촌공사 새만금사업단장, 정운천 국회의원 등이 참석했다.

이번 프로젝트의 이름은 ‘EVBM새만금’으로, LS MnM은 2026년 3월 새만금산단 5공구에 고순도 금속화합물 생산시설 건설에 착공해, 2029년부터 생산을 시작할 예정이다.

주요 생산제품은 황산니켈 4만톤(니켈 금속 기준), 황산망간, 황산코발트, 수산화리튬 등 이차전지 양극재의 주요 소재들로, 전기차 80만 대에 공급할 수 있는 규모다. 공장 건설에 총 1조 1600억원을 투입하고 약 300명 규모의 신규 인력도 채용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 새만금에 투자 예정인 컴플렉스 공장은 LS MnM 기술연구소가 개발하는 자체 기술을 적용하고, 그룹 계열사인 LS-엘앤에프 배터리솔루션의 전구체 공정과 연결하여 생산 효율성을 높일 예정이다.

이에 앞선 지난 8월, LS그룹은 새만금에 총 1조 8,40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LS MnM의 투자협약은 LS그룹의 1단계 투자에 이어 이루어진 2단계 투자로, EVBM새만금에 당초 계획보다 3,700억원을 증액한 1조 1600억원을 투입한다. 이로써 LS그룹의 새만금산단 총 투자규모는 2조 2100억원으로 증가했다.

김경안 새만금개발청장은 “LS그룹의 차질 없는 투자 이행에 감사하며, LS MnM의 투자를 환영한다”며 “기업의 조기 안착을 위해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도석구 LS MnM 대표이사는 "LS그룹의 이차전지 사업의 주요 거점인 새만금에서 진행될 이차전지용 고순도 금속화합물 투자는, 우리의 자체 개발 기술을 통해 경쟁력을 한층 강화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더불어 이 투자를 통해 K-배터리의 밸류체인이 확장되고 지역경제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하며, 지속적인 기술 개발과 투자로 회사의 가치도 높여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2.56 ▲34.96
코스닥 847.99 ▲8.58
코스피200 371.10 ▲5.0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383,000 ▲101,000
비트코인캐시 672,500 ▲500
비트코인골드 47,880 ▼120
이더리움 5,452,000 ▲22,000
이더리움클래식 44,510 ▲190
리플 733 ▼2
이오스 1,153 ▲5
퀀텀 5,125 ▲1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470,000 ▲73,000
이더리움 5,455,000 ▲23,000
이더리움클래식 44,540 ▲160
메탈 2,594 ▲7
리스크 2,297 ▼2
리플 735 ▼0
에이다 639 0
스팀 384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479,000 ▲208,000
비트코인캐시 674,000 ▲1,500
비트코인골드 48,040 0
이더리움 5,446,000 ▲19,000
이더리움클래식 44,450 ▲70
리플 734 ▼1
퀀텀 5,155 ▲5
이오타 314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