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럼피스킨병 백신접종 완료···11월말 종식 기대

럼피스킨병 평택 등 9개 시군 26건 발생 및 47만여두 백신접종 완료 기사입력:2023-11-06 15:53:44
center
럼피스킨병 예방접종
[로이슈 차영환 기자]
경기도가 소 럼피스킨병(LSD) 차단을 위해 5일까지 경기도 전 지역 소 농가 7,616호에서 사육하는 47만 4426두에 백신접종을 완료했다고 6일 밝혔다.

도는 당초 11월 12일까지 완료할 계획이었으나 신속한 면역 형성을 위해 공수의와 민간 수의사, 축협, 공무원 등으로 이뤄진 백신 접종받(121개 반 284명)게 편성해 긴급 접종을 실시하는 등 일주일 앞당겨 조기 완료했다. 10월 29일까지 발생지역과 인근지역에 있는 3,282 농가 19만 5930두를 우선 접종했고, 나머지 4,334 농가 27만 8496두에 대해서도 예방접종을 완료했다.

접종 백신은 유럽연합(EU)에서 사용하는 제품으로 유효성과 안정성이 확보된 제품이다. 도는 럼피스킨병은 소에서만 감염되고 발생 농장의 모든 소는 처분하고 있다며 시중에 유통 중인 소고기, 우유 등 식품은 먹어도 안전하다고 설명했다.

경기도는 백신접종 완료에 따라 앞으로는 럼피스킨병 매채체로 알려진 모기, 파리 등 흡혈 곤충을 차단하기 위해 소독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도는 소독방제 차량을 총동원해 지난 1일부터 농가와 함께 매일 축사와 주변 물웅덩이 등 모기 서식지를 대상으로 방제와 소독을 실시하고 있는데 10일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김종훈 경기도 축산동물복지국장은 “백신접종 후 항체 형성기간인 3주 후인 11월 말이 럼피스킨병 종식을 위한 분수령이 될 것으로 본다” 면서 “올해 기온이 예년에 비해 따뜻한 점을 고려해 해충 방제와 예찰에 집중하고 있다. 농가에서도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즉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지난 10월 19일 충남 서산시 소재 한우농장에서 럼피스킨병이 최초 발생한 이후, 경기도에서는 10월 20일 평택시 청북면의 젖소 농장을 시작으로 오늘까지 김포, 화성 등 9개 시군에서 26건이 발생했다.

차영환 로이슈 기자 cccdh7689@naver.com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64.27 ▲10.96
코스닥 870.11 ▲6.04
코스피200 357.67 ▲1.6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740,000 ▲39,000
비트코인캐시 365,300 ▲900
비트코인골드 32,660 ▲20
이더리움 4,084,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36,000 ▲20
리플 754 0
이오스 1,063 ▲6
퀀텀 4,560 ▲46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2,003,000 ▲86,000
이더리움 4,095,000 0
이더리움클래식 36,080 ▲70
메탈 2,275 ▲14
리스크 2,044 ▼153
리플 756 ▲0
에이다 828 ▲10
스팀 340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801,000 ▲39,000
비트코인캐시 364,400 ▼500
비트코인골드 32,500 0
이더리움 4,087,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35,970 ▲20
리플 754 ▲0
퀀텀 4,529 ▲19
이오타 37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