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양보호사 60대 이상 약64%…고령화 심각하다

- 최연숙 의원 “젊은 요양보호사 유입 위한 대책 마련해야”
- 외국인 요양보호사 지난해 4795명…5년간 2.5배 늘었다
기사입력:2023-10-02 10:33:16
국민의힘 최연숙 국회의원 (사진=의원실)

국민의힘 최연숙 국회의원 (사진=의원실)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이상욱 기자]
지난 5년 동안 외국인 요양보호사가 2배 넘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최연숙 의원이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받은 ‘국적별 외국인 요양보호사 현황’ 자료에 따르면, 외국인 요양보호사 숫자는 2018년 1911명에서 2022년 4795명으로 2.5배 늘어난 것으로 드러났다.

연도별로 살펴보면 2018년 1911명, 2019년 1821명, 2020년 2138명, 2021 년 982명, 2022년 4795명으로 코로나가 줄어든 지난해에 크게 늘었다.
국적별로 살펴보면 2022년 기준 외국인 요양보호사는 총 4795명인데 이 가운데 중국인이 3852명으로 80.4%를 차지했다. 이어 일본인 484명 10.1%, 미국인 284명 5.8%, 캐나다인 54명 1.1%, 대만인 31명 0.6%, 베트남인 8명 순이다. 기타는 82명인 1.7%로 나타났다.

한편, 요양기관에서 근무 중인 전체 요양보호사는 2023년 6월 기준 총 63만2520명으로 알려졌다. 이 중 63.5%인 40만1878명이 60대 이상인 것으로 파악됐다. 반면에 30대 이하 요양보호사는 5908명으로 1%가 채 안됐다.

최연숙 의원은 “우리나라는 이미 초고령사회 진입하고 있어 요양보호 수요가 크게 늘어나고 있다”며 “돌봄 공백 해소와 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선 젊은 요양보호사 유입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어 “정부는 젊은 요양보호사 유입을 위해 요양보호사 처우 개선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상욱 로이슈(lawissue) 기자 wsl0394@daum.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84.26 ▼23.37
코스닥 852.67 ▼4.84
코스피200 380.88 ▼3.90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052,000 ▲152,000
비트코인캐시 556,000 0
비트코인골드 38,650 ▲1,680
이더리움 4,955,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33,180 ▲40
리플 689 ▲1
이오스 813 ▲3
퀀텀 3,633 ▲9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180,000 ▲208,000
이더리움 4,957,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33,240 ▲80
메탈 1,625 ▲6
리스크 1,445 ▲1
리플 689 ▲1
에이다 544 ▼2
스팀 281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100,000 ▲163,000
비트코인캐시 556,500 ▲500
비트코인골드 38,500 ▲900
이더리움 4,955,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33,210 ▲100
리플 689 ▲1
퀀텀 3,618 0
이오타 250 ▲2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