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기시다 총리, 윤 대통령과 정상회담 위해 1박 2일 방한

기사입력:2023-05-07 11:20:10
3월 도쿄에서 열린 한일 정상회담에서 윤석열 대통령(왼쪽)과 기시다 후미오 총리가 악수하고 있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3월 도쿄에서 열린 한일 정상회담에서 윤석열 대통령(왼쪽)과 기시다 후미오 총리가 악수하고 있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심준보 기자]
일본의 기시다 후미오 총리가 7일 윤석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위해 취임 이후 첫 방한에 나섰다.

기시다 총리는 이날 오전 부인 기시다 유코 여사와 함께 도쿄 하네다공항을 통해 한국으로 출국했다. 1박 2일 일정으로 실무 방문 형식이다.

윤석열 대통령은 지난 3월 16일 도쿄를 방문했다. 정상회담을 위한 일본 총리 방한은 2011년 10월 노다 요시히코 당시 총리의 서울 방문이 마지막이었다. 일본 총리의 방한은 아베 신조 전 총리가 2018년 2월 평창 동계올림픽을 계기로 방문한 이후 5년 3개월 만이다.
기시다 총리는 출국에 앞서 총리공저에서 이날 오후 열리는 윤 대통령과의 한일 정상회담과 관련해 "신뢰 관계에 근거해 솔직하게 의견을 교환하고자 한다"라며 "방위, 경제 등 여러 분야에서 한일 정부 간 대화가 재개됐고 이러한 흐름을 한층 발전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기시다 총리는 한국에 도착한 후 서울 동작구 현충원 참배로 일정을 시작한다.

이어 용산 대통령실에서 윤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고, 공동 기자회견을 통해 성과를 발표한다.

일본 정부는 전날 외신 대상 백브리핑에서 "두 정상은 이달 하순 히로시마에서 열리는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를 염두에 두고 인도·태평양 지역에서의 협력과 글로벌 과제에 대한 협력을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시다 총리는 8일 한일의원연맹, 한국경제단체 관계자와 각각 면담을 한 후 낮 12시 15분에 서울공항에서 일본으로 돌아간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857.00 ▼34.35
코스닥 850.37 ▼2.05
코스피200 392.29 ▼6.2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2,048,000 ▲247,000
비트코인캐시 509,000 ▲1,500
비트코인골드 32,370 ▲110
이더리움 4,417,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30,310 ▼40
리플 660 ▲1
이오스 742 ▲6
퀀텀 3,269 ▲9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2,085,000 ▲249,000
이더리움 4,422,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30,300 ▼50
메탈 1,416 ▲6
리스크 1,297 ▲8
리플 660 ▲1
에이다 587 ▲3
스팀 255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960,000 ▲153,000
비트코인캐시 509,500 ▲2,500
비트코인골드 31,880 0
이더리움 4,419,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30,330 ▲10
리플 661 ▲2
퀀텀 3,252 0
이오타 222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