틱톡, 언론인 사찰 논란…美당국, 中바이트댄스 수사

기사입력:2023-03-18 10:12:38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편도욱 기자]
틱톡 모회사 바이트댄스가 틱톡을 통해 미국 언론인들을 감시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미 법무부가 수사에 착수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WSJ은 해당 사안에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 바이트댄스가 틱톡을 활용해 미 언론인 개인 정보를 사찰했다는 의혹에 대해 법무부와 연방수사국(FBI), 버지니아주(州) 연방 검찰이 수사에 나섰다고 밝혔다.

앞서 바이트댄스는 자사 직원 일부가 틱톡으로 버즈피드, 파이낸셜타임스(FT) 소속 기자들의 위치 정보 등을 사찰했다는 사실을 인지하고 여기에 연루된 직원들을 해고했다고 지난해 12월 발표했다.
WSJ는 해당 기자들이 바이트댄스 내부 정보에 대한 폭로성 보도를 이어가자 이들이 혹시 바이트댄스 관계자와 비밀리에 접촉하고 있는 건 아닌지 확인하기 위해 일부 직원들이 이런 감시 행각을 벌였다고 전했다.

바이트댄스는 이날도 해고된 직원들이 당시 벌였던 행동을 강력히 비난한다면서 "내부 조사가 아직 진행 중이며 (미 당국의) 공식 조사가 시작되면 협조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미국에서는 틱톡에 대한 안보 위협론이 확산하면서 '틱톡 퇴출론'까지 고개를 들고 있는 상황이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64.73 ▼19.53
코스닥 841.52 ▼11.15
코스피200 378.39 ▼2.49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6,480,000 ▲96,000
비트코인캐시 499,000 ▲700
비트코인골드 35,480 ▲150
이더리움 4,675,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31,860 ▲130
리플 678 ▲5
이오스 785 ▲5
퀀텀 3,494 ▲8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6,514,000 ▲119,000
이더리움 4,676,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31,790 ▲70
메탈 1,848 ▼55
리스크 1,392 ▲3
리플 678 ▲5
에이다 531 ▲3
스팀 267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6,401,000 ▲8,000
비트코인캐시 498,100 ▲500
비트코인골드 33,730 0
이더리움 4,672,000 ▼10,000
이더리움클래식 31,990 ▲260
리플 677 ▲5
퀀텀 3,461 ▲21
이오타 234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