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전문건설업계와 건설현장 불법행위 근절 다짐

기사입력:2023-03-17 17:42:33
정운섭 LH 건설안전본부장(왼쪽 여섯 번째)과 전문건설사업자 대표 등 관계자들이 간담회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LH)

정운섭 LH 건설안전본부장(왼쪽 여섯 번째)과 전문건설사업자 대표 등 관계자들이 간담회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LH)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최영록 기자] LH와 대한전문건설협회가 건설업계 애로사항을 공유하고 불공정 관행 개선, 건설산업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 경기회복 등에 기여하기 위해 간담회를 가졌다.
LH는 지난 16일 서울 강남구 소재 건설회관에서 정운섭 LH 건설안전기술본부장과 김승기 대한전문건설협회 부회장, 산성개발 전문건설 편영범 대표이사 등 LH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전문건설사업자 대표 9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LH-대한전문건설협회 상생협력 간담회’를 개최했다.

LH에 따르면 이번 간담회에서 대한전문건설협회는 △주계약자 공동도급 활성화 △전문조경공사의 종합조경공사 발주 개선 △건설노조 불법 행위에 대한 계약금액 조정 등 6가지 사항에 대해 발주자 협조를 건의사항으로 전달했으며, 전문건설업계의 현안공유, 애로사항 건의 및 답변의 시간을 가졌다.

LH는 전문건설업계의 건의사항을 반영하기 위해 전문건설업체가 건설공사에 참여할 수 있는 방안과 전문건설업체가 불공정한 처우를 받지 않도록 관련 제도개선 등을 적극 검토할 예정이다.

특히 이날 LH는 ‘LH 건설현장 불법행위 근절 방안 수립계획’을 설명하고 건설현장 불법행위를 없애는데 전문건설업체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했다.

김승기 대한전문건설협회 부회장은 “건설 참여자 모두의 상생을 위해 LH와 협회가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협력하기를 바란다”며 “전문건설업계가 겪는 애로사항에 대해 적극 검토해 반영해달라”고 요청했다.
정운섭 LH 건설안전본부장은 “최근 전문건설업계의 어려움에 대해 공감하고 있으며, 제도개선 등을 통해 건의사항이 수용될 수 있도록 심도 있게 검토하겠다”며 “특히 LH의 건전한 건설문화 혁신 달성을 위해 건설공사 참여자 모두가 함께 적극적으로 참여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584.18 ▼25.45
코스닥 833.03 ▲0.22
코스피200 352.79 ▼3.8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275,000 ▼656,000
비트코인캐시 693,500 ▼11,500
비트코인골드 49,450 ▼510
이더리움 4,529,000 ▼41,000
이더리움클래식 38,360 ▼480
리플 727 ▼7
이오스 1,091 ▼14
퀀텀 5,635 ▼7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590,000 ▼550,000
이더리움 4,540,000 ▼39,000
이더리움클래식 38,420 ▼460
메탈 2,183 ▼31
리스크 2,087 ▼23
리플 729 ▼6
에이다 668 ▼9
스팀 362 ▼8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303,000 ▼482,000
비트코인캐시 695,500 ▼5,000
비트코인골드 49,770 0
이더리움 4,529,000 ▼35,000
이더리움클래식 38,310 ▼460
리플 728 ▼5
퀀텀 5,605 ▼95
이오타 323 ▼2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