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침체기를 투자 기회로…금융혜택·전매가능 단지 ‘눈길’

기사입력:2022-11-08 18:13:08
center
포레나 제주에듀시티 투시도
[로이슈 최영록 기자]
# 정모씨(34세)는 얼마 전 계약금 1000만원 정액제와 중도금 무이자 혜택을 제공하고 있는 신규 아파트를 계약했다. 그는 “최근 부동산 시장이 침체기를 겪고 있지만, 계약금 정액제와 중도금 무이자 혜택으로 입주 전까지 추가적인 자금 부담이 없고, 금리 인상에 대한 영향도 피해갈 수 있다는 게 오히려 매력적으로 느껴졌다”며 “이번에 계약한 아파트는 분양권 전매도 가능해, 시장이 회복되면 중간에 매매할 수 있다는 메리트도 있어 지금이 투자 시기로는 더욱 좋을 것이라 보고 계약을 체결했다”고 말했다.

경기 침체 속에서도 다양한 금융혜택과 전매가 가능한 단지들은 여전히 수요자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 상승기에는 보기 힘들었던 다양한 혜택들로 인해 자금 부담이 오히려 줄어든 측면도 있고, 이에 따라 지금이 상승 전환 전 미래가치를 선점할 수 있는 투자 기회로 적절하다고 판단하는 수요자들의 발길이 이어지는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 최근 분양시장에서는 계약금을 정액제 납부로 변경하고, 통상 분양가의 60%인 중도금을 전액 무이자로 제공하는 등 금융혜택을 선보인 단지들이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분양권 전매가 가능한 아파트 역시 수요자들의 관심이 계속되는 모습이다.

계약금 정액제는 통상 분양가의 10~20%로 책정되는 가격을 1차로 1000만~2000만원 선에서 납부하는 방법으로, 초기 자금 부담을 크게 낮출 수 있다. 중도금 무이자는 입주 때까지 비용 부담을 덜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부동산인포 권일 리서치팀장은 “중도금 무이자 조건을 활용하면 6억원 기준 아파트로 연 6% 이자를 적용했을 때 최대 2000만원 정도를 사업주체가 납부해주는 셈”이라며 “대출 금리가 크게 오르는 상황에서 비교적 안정적으로 추가 부담 없이 내 집 마련이나 투자에 나설 수 있는 단지들을 눈여겨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분양권 전매도 매력적이다. 바로 양도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향후 부동산 상승기 전환 시에는 시세 차익도 기대할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 ㈜한화 건설부문이 제주 서귀포시 대정읍 보성리 일원에 공급 중인 ‘포레나 제주에듀시티(총 503가구)’는 계약금 1천만원 정액제, 중도금 전액 무이자 혜택에 전매까지 가능해 꾸준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

포레나 제주에듀시티 이중석 분양소장은 “제주도는 1년치 월세를 한 번에 받는 연세 개념이 있는데, 이를 통해 수익을 창출하려는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며 “다양한 금융혜택을 통해 실수요와 투자자 모두에게 자금 부담 리스크를 덜어낼 수 있어 관련 문의가 많다”고 전했다.

한편 대구에서는 북구에 분양한 ‘화성파크드림 구수산공원’이 중도금 무이자 혜택을 앞세워 최고 4.67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또 창원시에서 최근 공급된 ‘힐스테이트 마크로엔’, ‘창원 롯데캐슬 하버팰리스’도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다는 점 때문에 각각 105.32대 1, 21.35대 1의 높은 청약경쟁률로 1순위 마감됐다.

부동산인포 권일 리서치팀장은 “지금과 같은 부동산 하락기에는 집을 사기 위해 대출을 진행하기에는 꺼려지는 수밖에 없다”며 “계약금 정액제, 중도금 무이자 조건 등은 지금 당장의 하락기를 피해갈 수 있고, 향후 부동산 시장이 상승세로 전환되면 이에 따른 프리미엄까지 기대해 볼 수 있다는 점에서 오히려 적기로 판단한 수요자들과 투자자들이 꾸준한 관심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83.96 ▲15.31
코스닥 740.41 ▲1.47
코스피200 327.99 ▲2.4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8,647,000 ▼3,000
비트코인캐시 168,300 ▼200
비트코인골드 21,710 ▼80
이더리움 1,968,000 0
이더리움클래식 27,000 ▼60
리플 507 ▼2
이오스 1,379 0
퀀텀 3,261 ▲1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8,659,000 ▼18,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8,662,000 ▼12,000
비트코인캐시 169,200 ▲1,200
비트코인골드 21,700 0
이더리움 1,968,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27,010 0
리플 507 ▼2
퀀텀 3,399 0
이오타 28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