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산동부서, 가출팸 모집 글로 가출청소년 등 유인 금품 편취 ·폭력 피의자 5명 검거

기사입력:2022-07-05 10:02:10
center
(사진제공=경남경찰청)
[로이슈 전용모 기자]
경남경찰청 마산동부경찰서는 SNS에 '가출팸'모집글로 유인한 가출청소년, 지적장애인 100여 명을 상대로 금품을 편취하고, 범죄사실을 폭로했다는 이유로 집단폭행한 20대 등 피의자 5명을 사기, 폭력행위처벌에관한법률 위반 혐의로 검거했다고 5일 밝혔다.

경찰은 A씨(20대·남) 등 2명을 구속하고 나머지 3명 중 타범죄로 수감중인 1명을 재감인 송치, 2명을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

이 사건 외에 피의자들에 의한 다수 피해 사실이 있음을 확인, 전국 각 경찰서에 흩어져 있는 여죄들을 찾아 계속 수사를 이어가기로 했다.

피의자 A씨 등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SNS에 "돈도 벌 수 있고 숙식도 제공한다"며 모집글을 게시해 유인한 가출청소년 등을 상대로 계좌개설 및 휴대전화 개통을 하게 한 후 이를 이용해 게임아이템 및 휴대폰 중고물품 판매를 빙자해 2021년 12월경부터 2022년 2월경까지 피해자 100여 명에게 1900여만 원을 편취한 혐의다.

피의자들은 범행에 이용한 가출인(일부 공범으로 사기범죄에 가담한 지적장애가 있는 가출인)이 이용 가치가 없어지자 버려두고 도망했고, 이후 위 가출인이 피의자들의 범행 사실을 SNS에 알리자 김해 인근으로 유인해 집단 폭행을 가한 혐의도 받고 있다.

특히 A등 주범격 피의자 3명은 가출인들 앞에서는 상호 가명을 사용해 호칭했고, 피해금의 출금도 가출인들을 시켜 인출하게 하는 등 철저하게 자신들의 범행을 은폐해 수사기관의 추적을 따돌리는 치밀함까지 보였다.

경찰은 최근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아르바이트’를 빙자, 계좌를 요구(계좌를 받아 직접 범죄에 사용)하거나 활용(범죄수익이 거쳐가는 통로 등으로 사용)하는 범죄가 다수 발생함에 따라, 10대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한 범죄예방교실 등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전개해 청소년들이 범죄에 노출되지 않도록 예방하기로 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527.94 ▲4.16
코스닥 831.63 ▼0.52
코스피200 330.67 ▲0.75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2,809,000 ▲20,000
비트코인캐시 194,200 ▲400
비트코인골드 41,770 ▲50
이더리움 2,664,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57,950 ▼200
리플 518 ▲3
이오스 1,813 ▼12
퀀텀 5,775 ▲2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2,824,000 ▲14,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2,817,000 ▲26,000
비트코인캐시 194,300 ▲500
비트코인골드 42,000 ▼140
이더리움 2,663,000 0
이더리움클래식 57,970 ▼80
리플 518 ▲3
퀀텀 5,770 ▲40
이오타 483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