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음료 ‘루이스 마티니 소노마 카운티 까베르네 소비뇽’ 출시

기사입력:2022-05-06 11:43:19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롯데칠성음료가 ‘롯데 시그니처 와인’시리즈의 네 번째 와인으로 ‘루이스 마티니 소노마 카운티 까베르네 소비뇽’을 선정하고 더욱 저렴해진 가격으로 와인 애호가의 마음을 두드린다.

‘롯데 시그니처 와인’은 엄선된 와인을 더욱 저렴한 가격으로 즐길 수 있도록 롯데칠성음료와 롯데 그룹 유통계열사가 공동 기획했으며, 2020년 말에 첫 선을 보인 ‘트리벤토 리저브 리미티드 에디션 2종’을 시작으로 ‘더 슬라우치 쉬라즈’, ‘란 멘시온’까지 총 3종을 운영하고 있었다.

새롭게 ‘롯데 시그니처 와인’으로 선정된 ‘루이스 마티니 소노마 카운티 까베르네 소비뇽’은 이미 국내 와인 전문 동호회에 다수의 팬층을 확보하고 있으며, 대표 레드와인 품종 까베르네 쇼비뇽에 쁘띠 시라가 소량 블렌딩 되어 잘익은 붉은 과실과 체리의 풍부한 풍미가 은은한 다크 초콜릿, 향신료의 아로마와 함께 섬세하게 표현된 와인으로 다양한 육류요리뿐만 아니라 치즈, 파스타와도 잘 어울리며 알코올 도수는 14도다.

‘루이스 마티니 소노마 카운티 까베르네 소비뇽’을 생산하는 ‘루이 마티니’는 1933년에 설립되어 현재 4대 째 운영되고 있는 미국 나파 밸리의 대표적인 와이너리로 나파 밸리 와인양조협회 설립에 앞장서는 등 나파 밸리 와인 발전에 큰 영향을 미친 공적을 인정받아 2008년 ‘와인 명예의 전당(Vintners hall of fame)’에 입성했으며, 설립 초부터 ‘미국 최고의 까베르네 쇼비뇽 품종의 와인을 만들겠다’는 확고한 의지를 이어오며, 2017년에는 세계적인 와인 평론가 ‘로버트 파커’로부터 100점(로트 넘버1)을 부여 받기도 한 프리미엄 와이너리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새롭게‘롯데 시그니처 와인’시리즈에 합류한 ‘루이스 마티니 소노마 카운티 까베르네 소비뇽’은 대량 발주를 통해 미국 현지의 평균 판매가 21.99달러(와인 검색 사이트 ‘비비노’ 기준)와 비슷한 가격대인 24,000원대로 소비자가를 낮춰 소비자들의 부담을 줄일 수 있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롯데 시그니처 와인’이 소비자들에게 엄선된 와인을 보다 저렴히 구매하기 위한 최선의 선택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298.78 ▼33.86
코스닥 726.73 ▼18.71
코스피200 303.26 ▼3.9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5,498,000 ▼345,000
비트코인캐시 131,900 ▼900
비트코인골드 19,760 ▼40
이더리움 1,385,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19,030 ▼140
리플 413 ▼5
이오스 1,189 ▼12
퀀텀 3,580 ▼3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5,552,000 ▼303,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5,515,000 ▼342,000
비트코인캐시 132,900 ▼100
비트코인골드 19,310 0
이더리움 1,385,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19,070 ▼110
리플 413 ▼5
퀀텀 3,598 0
이오타 343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