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기장군, 6월 22일부터 ‘박태준기념관’ (임시)개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시간당 20명 제한 운영 기사입력:2021-06-16 14:55:52
center
6월 22일부터 임시 개관하는 박태준 기념관. (사진제공=부산 기장군)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 기장군은 한국경제 발전에 큰 업적을 남긴 故 박태준 포스코 명예회장의 정신과 뜻을 기리기 위해 2015년 첫 삽을 뜬 ‘박태준기념관’이 6월 22일부터 (임시)개관한다고 밝혔다

故 박태준 포스코 명예회장은 1927년 부산시 기장군 장안읍 임랑리에서 태어났다. 박태준 회장의 생가 바로 옆인 장안읍 임랑해안길1에 위치한 기념관은 5,216㎡ 부지에 952㎡ 규모로 군비 82억원을 투입해 건립됐다.

기념관은 ▲故 박태준 회장의 유품이 전시되어 있는 전시실, ▲마을의 오래된 나무와 연못이 어우러진 수정원, ▲독서와 휴식이 가능한 북카페, ▲자율학습공간인 교육실과 세미나실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이번 (임시)개관은 올해 12월에 예정인 정식개관에 앞서 시범적으로 운영되는 것으로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시간당 20명으로 제한해 운영할 계획이다.

관람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사전 예약 신청된 관람객이 우선적으로 입장이 가능하며, 이후 현장접수 순으로 입장이 가능하다. 예약접수는 관람일로부터 1일 전까지 가능하며, 당일 예약접수는 받지 않는다.

또한 기념관에서는 모든 방문객들의 눈높이에 맞춰 박태준 선생의 철학과 뜻을 알려 드릴 ‘안내선생님’을 선발해 상시운영할 예정이며, 해설신청은 현장에서 바로 가능하다.

기장군은 기념관 (임시)개관에 앞서 최근 도로명주소위원회 심의ㆍ의결을 거쳐 기념관 주변도로에 ‘박태준기념관길’ 명예도로명을 부여하고 명예도로명판 설치도 완료했다.

기장군 관계자는 “앞으로 박태준기념관이 제2, 제3의 박태준을 배출하기 위한 교육의 공간이자 박태준 정신과의 소통의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올해 12월 예정된 정식 개관에 맞춰 특별전 개최 등 다양한 문화행사를 준비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282.64 ▲2.26
코스닥 1,059.85 ▲11.92
코스피200 435.77 ▼0.2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5,438,000 ▲27,000
비트코인캐시 624,000 0
비트코인골드 61,500 ▼450
이더리움 3,113,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59,100 ▲200
리플 839 ▲1
라이트코인 162,300 ▼100
이오스 4,746 ▲28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5,479,000 ▲40,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5,449,000 ▲34,000
비트코인캐시 623,500 ▼500
비트코인골드 61,100 ▼1,700
이더리움 3,113,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59,200 ▲350
리플 838 ▲1
퀀텀 9,080 0
라이트코인 162,400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