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텍, 역대 1분기중 최대 실적 기록해

기사입력:2021-05-11 10:31:50
[로이슈 편도욱 기자]
바텍는 금일 2021년 1분기 잠정 실적을 공시했다. 바텍의 1분기 매출은 750억 원, 영업이익은 130.3억 원이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전년동기 대비 37.6%, 106.3% 증가해, 역대 1분기 중 최대 기록이다.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1분기와 비교해도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29.9%, 44.2% 늘었다.

바텍의 1분기 실적은 치과 영업 정상화 단계에서, 경쟁사 제품을 사용해오던 고객들의 선택이 집중된 결과로 꼽힌다. 글로벌 경쟁 기업들의 영업/고객 지원 중단시에도 끊임없이 고객지원을 계속하며 신뢰를 강화했다는 평가다. 동기간 2D파노라마, 3D CT를 비롯 바텍의 전 제품 매출이 고르게 성장했다. 개발도상국 등에서 인기 높은 소형장비 매출 증가도 두드러졌다. 동기간 구강 센서(I/O 센서) 매출이 전년동기 대비 293% 증가했으며, 구강 엑스선 발생장비(IOX) 매출이 169% 증가하는 성과를 거뒀다.

바텍은 1분기 매출 중 수출 비중이 87.8%이며, 매출이 북미, 유럽, 아시아권 전역에 고르게 분포했다고 밝혔다. 특히 북미와 유럽의 성장세가 돋보인다. 매출 비중이 높은 국가들인 미국(전년동기 대비 매출 성장 25.2%), 러시아(74.5%), 독일(56%), 이탈리아 (47.3%), 프랑스(149.7%)에서 성장을 보인 동시에 신흥국인 인도(70.7%)의 성장세가 두드러졌다.

바텍은 이 같은 성장 추이를 이어가기 위헤, 시장 맞춤형 제품 출시 및 신성장 동력 발굴에 주력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머징 시장에서 인기 높은 소형장비가 기록적인 판매 증가 추이를 보이고 있어 국가별로 유통망을 강화해 확판할 계획이다. 성장 잠재력이 높은 중국에 제조설비 투자를 강화하고, 선진시장에는 프리미엄 제품을 출시하는 등 맞춤형 전략을 전개한다. 또한 미래형 치과를 ‘스마트 클리닉’으로 컨셉화하고 이와 관련한 소재, SW 등 플랫폼 기반의 신사업도 선보일 게획이다. 치과 보철재료인 지르코니아 사업 등 계열사와 연계한 신성장 산업 확산에도 주력한다.

바텍의 현정훈 대표는 “코로나19 이후, 바텍은 고객이 먼저 찾는 브랜드로 자리잡았다. 치과 영상 장비는 구매 후 장기간 사용하는 만큼, 끊김없이 소통하고 고객지원하는 기업을 선호하는 고객의 성향에 따른 것”이라며, “최고의 자산인 고객을 기반으로 신사업을 확장하며, 1위 국가를 빠르게 늘려 나갈 것”이라고 밝혔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264.96 ▼13.72
코스닥 1,003.72 ▲5.23
코스피200 434.73 ▼2.2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4,517,000 ▲78,000
비트코인캐시 695,500 ▲500
비트코인골드 67,050 ▲100
이더리움 2,765,000 0
이더리움클래식 64,900 ▲50
리플 983 ▲3
라이트코인 194,000 ▲200
이오스 5,670 ▲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4,665,000 ▲140,000
이더리움 2,901,000 ▼35,000
에이다 1,790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4,536,000 ▲67,000
비트코인캐시 696,500 ▲1,500
비트코인골드 65,800 0
이더리움 2,766,000 0
이더리움클래식 64,950 ▲250
리플 983 ▲3
퀀텀 10,090 ▲30
라이트코인 194,000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