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자 10명 중 9명은 "올해 구직 체감률 빨간불"

기사입력:2021-05-10 07:26:41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구직자 10명 중 9명은 '올해 채용시장에서 구직하기 어렵다'고 빨간불을 밝혔고, 특히 문과 출신 구직자 절반 이상은 '본인 전공과 연관된 일자리가 없다'고 말했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서미영)가 대학생·구직자 총 725명을 대상으로 '전공별 구직 체감률'에 대해 설문조사했다.

먼저, 올해 구직 체감률에 대해서 설문했다. '취업하기 매우 어렵다'라고 응답한 구직자는 45.3%, '취업하기 다소 어렵다'는 응답은 43.9%로 나타났다. 구직자 10명 중 9명(89.2%)은 올해 취업시장에 부정적인 입장을 내놨다.

전공별로 교차 분석한 결과, 문과 출신 구직자 중 53.2%는 '취업하기 매우 어렵다'라고 응답했으며, 그 가운데 △'인문계열 전공자'가 61.4%로 비율이 가장 높았다. 다음 △'상경계열 전공자'(49.5%) △'사회계열 전공자'(48.2%) △'교육계열 전공자'(43.8%) 순이었다.

반면, 이과 출신 구직자가 ‘취업하기 어렵다’고 한 응답은 38.1%로 문과 출신 구직자보다 비교적 낮았다. 올해 취업시장에 대해 긍정적으로 응답한 이들도 있었는데 △의약계열 (31.8%)과 △전자계열(15.8%) △공학계열(15.3%) 등 주로 이과 출신 구직자인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설문자 대상으로 본인 전공과 연관된 직무 탐색에 어려움을 느끼고 있는지 설문한 결과, 문과 출신 구직자의 53.2%, 예체능 출신 구직자 가운데 44.1%는 '전공과 맞는 직무 탐색이 어렵다'고 응답했다. 반면, 이과 출신 구직자는 비교적 낮은 24.4%만이 어렵다고 답했고 47.0%는 ‘전공 관련 일자리가 많다’고 응답해 전공별 구직자의 일자리 체감온도가 달랐다.

더불어, 설문자에게 ‘전공 재선택을 할 수 있다면 어떤 전공을 고를 것인지?’에 대해 질문했다. 응답자 중 67.8%는 ‘이과’를 선택했고 ‘문과’는 25.9%, ‘예체능’은 5.7%로 나타났다. 특히, 현재 구직중인 대학생 응답자 가운데 23.1%는 공학계열, 14.5%는 전자계열, 14.0%는 의약계열로 전공을 재선택하겠다고 답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263.88 ▲23.09
코스닥 1,011.56 ▲0.57
코스피200 434.42 ▲2.96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8,223,000 ▲43,000
비트코인캐시 540,000 ▲500
비트코인골드 44,080 ▲100
이더리움 2,273,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46,980 ▲180
리플 723 ▼3
라이트코인 151,000 ▲400
이오스 4,249 ▼3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8,235,000 ▼18,000
이더리움 2,901,000 ▼35,000
에이다 1,790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8,213,000 ▲10,000
비트코인캐시 539,000 ▼1,000
비트코인골드 43,500 0
이더리움 2,272,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46,950 ▲50
리플 723 ▼3
퀀텀 6,450 ▼30
라이트코인 151,000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