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서 벤츠, 또 무개념 주차 …이번엔 '협박 메모'

기사입력:2021-05-05 13:57:52
center
협박성 메모 붙인 벤츠 차량. (사진=연합뉴스)
[로이슈 김영삼 기자]
인천 한 아파텔 주차장에서 주차 공간이 아닌 차량 통행로에 벤츠 승용차를 댄 차주가 차량에 주차 위반 경고 스티커를 부착하지 말라며 협박성 메모를 붙여놓은 사실이 알려져 비판 여론이 일고 있다.

5일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따르면 전날 오후 '보배 형님들 또 X치게 하는 벤츠가 나타났네요'라는 제목의 글이 인터넷 게시판에 올라왔다.

작성자는 인천 송도 모 아파텔이라며 주차장 내 차량 통행로에 벤츠 차량이 멈춰 서 있는 사진 4장을 함께 올렸다.

그는 '주차장에 무개념 주차를 너무나도 당당히 해놓고선 (차량) 앞에 딱지 붙이지 말라고 욕과 함께 써놨네요'라며 '이런 걸 실제로 보기는 처음'이라고 썼고 이어 '지하 4층까지 주차장에 자리가 많은데 이렇게 해놨네요'라며 '혹시나 차를 뺐나 해서 내려가 봤는데…'라고 덧붙였다.

사진으로 찍힌 벤츠 차량 앞 유리의 메모지에는 '긴말 안 한다. 딱지 붙이는 XX 그만 붙여라. 블랙박스 까고 얼굴 보고 찾아가서 죽이기 전에. 주차 공간을 더 만들든가. 허리디스크 터졌다'는 내용이 적혀 있었다.

작성자가 올린 이 게시글에는 개념이 없다며 벤츠 차주를 비판하는 내용의 댓글이 180개 넘게 달렸다.

앞서 지난달 인천시 미추홀구 한 아파트 단지에서도 벤틀리 차주가 경차 전용구역 두 칸을 한꺼번에 차지해 주차하거나 통행로에 차량을 대 '무개념 주차' 논란이 일었다.

현행 도로교통법에 따르면 주차 금지구역에 차를 댈 경우 경찰관이나 시·군 공무원이 차량 이동을 명령할 수 있지만 이를 위해서는 차량이 '도로'에 주차돼 있어야 한다.

김영삼 로이슈(lawissue) 기자 yskim@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22.11 ▼39.55
코스닥 951.77 ▼15.33
코스피200 416.07 ▼5.79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3,580,000 ▲179,000
비트코인캐시 1,658,000 ▲11,000
비트코인골드 121,800 ▲2,000
이더리움 4,975,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116,300 ▼200
리플 1,704 ▼11
라이트코인 409,800 ▼100
이오스 13,750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4,109,000 ▲425,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3,620,000 ▲288,000
비트코인캐시 1,655,000 ▲8,000
비트코인골드 121,200 ▼100
이더리움 4,975,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116,100 ▼600
리플 1,704 ▼8
퀀텀 26,690 ▲170
라이트코인 410,000 ▲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