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금정구 "불법촬영기기 탐지장비 무상 대여합니다"

기사입력:2021-04-20 07:57:08
center
불법촬영기기 탐지장비 무상 대여서비스.(사진제공=부산 금정구)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 금정구(구청장 정미영)가 민간 개방 화장실 등에서의 불법 촬영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불법촬영기기 탐지 장비 무상대여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구는 불특정 시민이 이용하는 개방형 민간화장실을 대상으로 화장실 소유자 및 관리자가 자발적으로 불법촬영기기 탐지 활동에 참여해 안전한 화장실 문화를 만들어가고자 올해 처음 이 사업을 시행했다.

구는 전파탐지기, 적외선탐지기로 구성된 불법촬영기기 탐지 장비를 4일간 무료로 대여하고 대여자에 간단한 사용법도 안내한다.

식당·주점·노래방·숙박업소·병원·주유소 등 다수인이 이용하는 화장실의 소유자나 관리자면 불법촬영기기 탐지 장비를 무료로 빌릴 수 있다.

금정구청 자원순환과(별관 1층)에 전화 신청 후 신분증, 사업자등록증 등을 제출하고 대여하면 된다. 다만 사용자 부주의로 인해 기기가 훼손되거나 분실되면 수리비 전액을 변상해야 한다.

정미영 금정구청장은 “불법촬영 등 전자기기를 이용한 성범죄가 사회적으로 큰 문제인 요즘 화장실 내에서의 불법촬영 범죄를 예방하고 모두가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화장실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