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시장, 국무회의서 간이진단 키트 도입·주택공시가 부담 경감 건의

기사입력:2021-04-13 12:29:55
center
오세훈 시장(사진=연합뉴스)
[로이슈 안재민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이 13일 문재인 대통령 주재 국무회의에서 코로나19 간이진단키트 도입을 정부에 건의하고 주택 공시가격과 관련해 국민 부담을 덜어 줄 필요성을 거론했다고 밝혔다.

오 시장은 13일 국무회의를 마친 후 서울시청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 같은 내용의 발언 내용을 소개했다.

오 시장은 "서울시는 서울시민 뿐만 아니라 국민들의 행복 증진을 위해서 중앙정부와 정책적 협력을 하는 동시에 더 나은 대안을 함께 모색해 가고자 한다"고 대통령과 국무위원들에게 설명했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 보궐선거 과정에서 코로나19로 인한 민생경제의 어려움 뿐 아니라 재택 온라인 수업 진행에 따른 학생들과 학부모님들의 고통, 주택 가격 폭등으로 인한 실망 등 현장에서 절박한 목소리를 들을 수 있었다. 앞으로 이와 같은 시민들의 마음 속 깊은 의견들을 대통령님과 각 부처 장관님께 가감 없이 전달하여 고민을 같이 풀어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고 설명했다.

오 시장은 "서울시는 우선 정부가 인정한 신속항원검사 방식을 활용하여 시범사업을 시행하고자 한다"면서도 이와 같은 방법은 광범위한 사용에 어려움이 있으므로 사용이 편리하고 신속하게 결과 확인이 가능한 간이진단키트를 식약처에서 빠른 시일 내에 사용허가 해 줄 것을 촉구했다고 말했다.

그는 또 "공시가격 상승에 따른 국민들의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서는 관련 법령의 개정과 국토부의 제도개선 등이 필요하다"며 공동주택 가격 결정과정에 지방자치단체가 권한을 갖고 참여할 수 있는 제도 개선을 건의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오 시장은 앞으로도 가능하면 국무회의에 참석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겠다고 밝혔다.

안재민 로이슈 기자 newsahn@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53.32 ▲31.21
코스닥 966.72 ▲14.95
코스피200 420.17 ▲4.10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1,924,000 ▲524,000
비트코인캐시 1,622,000 ▲13,000
비트코인골드 126,200 ▲1,700
이더리움 5,056,000 ▲87,000
이더리움클래식 128,800 ▲2,500
리플 1,711 ▲16
라이트코인 402,500 ▲4,900
이오스 13,970 ▲3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1,921,000 ▲434,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1,776,000 ▲394,000
비트코인캐시 1,609,000 ▲8,000
비트코인골드 125,700 ▲3,200
이더리움 5,051,000 ▲87,000
이더리움클래식 128,550 ▲2,450
리플 1,709 ▲13
퀀텀 26,900 ▲190
라이트코인 401,600 ▲3,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