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오세훈 시장 취임식 22일 DDP 개최 검토

기사입력:2021-04-12 09:53:23
center
오세훈 서울시장(사진=연합뉴스)
[로이슈 안재민 기자]
15일 열릴 것으로 알려졌던 오세훈 서울시장의 취임식이 한 주 연기된 22일 개최쪽으로 가닥이 잡힌 것으로 보인다.

12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서울시는 오세훈 서울시장 취임식을 오는 22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온라인 개최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DDP는 지난 2008년 '디자인 서울'을 강조하던 오세훈 시장의 첫 임기 때 착공됐으나 오 시장은 둘째 임기 때인 2011년 사퇴해 2014년 DDP가 개관을 보지 못했다.

당초 서울시는 DDP에서 15일 취임식을 추진했으나 시의회가 일정 관계로 19일을 제안했으며 서울시가 22일을 다시 제안해 일정을 조율중인 상황이다.

코로나19로 인해 취임식은 온라인으로 중계될 예정이며 시장과 시의회 의장, 시 고위간부 등 소수 인원만 참석한다.

한편 오 시장은 19일에 시의회 임시회에 참석할 예정이다.

안재민 로이슈 기자 newsahn@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