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G, 아스콘 친환경 설비 사업 본격화

기사입력:2020-06-03 11:06:27
[로이슈 편도욱 기자]
에스지이(대표이사 박창호)는 본격적인 친환경설비 영업을 통해 최근 전국의 아스콘 공장 6곳에 약 26억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올해부터 강화된 환경부의 ‘특정대기유해물질 관련 법령’에 따라 전국의 모든 아스콘 공장은 특정대기오염물질 배출 저감을 위해 친환경 설비를 해야한다. 이에 SG는 환경부 인증기관의 대기오염물질 테스트를 실시하고 EGR+에서 1급 발암물질인 ‘벤조(a)피렌’이 검출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검사 결과 개정된 배출 허용 기준치보다 낮은 수치의 결과를 나타내면서 성능 검증까지 완료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노력으로 SG는 아스콘 친환경 설비 EGR+(Exhaust Gas Recycling, 배기가스순환방식) 개발에 성공하여 지난 2월 국내 최초로 아스콘 친환경설비 특허등록을 완료했으며, 최근 친환경 설비의 본격적인 영업을 통해 수도권 경기, 인천, 전북과 충북 등의 아스콘 공장 6곳과 약 26억 원 상당의 계약을 체결했다. 아스콘 친환경 설비 계약을 체결한 이번 아스콘 공장들을 시작으로 전국의 아스콘 공장에 친환경 설비 EGR+를 보급할 계획이다.

에스지이 친환경설비 사업부는 “현재 다수의 아스콘 공장 관계자들이 환경설비 개선이 필수임을 알면서도 개정된 법령에 대한 대응을 미루고 있다”며 “동사는 아스콘 공장 발암물질에 대한 피해 사례가 지속적으로 제기되는 가운데 환경 개선 사업을 피할 수 없다는 생각으로 정부의 환경 규제에 발 빠르게 대응했다”고 설명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52.41 ▲12.52
코스닥 752.18 ▲3.58
코스피200 285.89 ▲1.7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850,000 ▲6,000
비트코인캐시 265,700 ▲100
비트코인골드 11,020 ▲80
이더리움 270,400 ▲100
이더리움클래식 6,795 ▲5
리플 213 ▲0
라이트코인 49,700 ▲100
대시 80,300 ▼1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0,845,000 ▼1,000
비트코인골드 11,150 ▲780
이더리움 270,650 ▲400
이더리움클래식 6,800 ▼680
리플 213 ▲1
에이다 118 ▼2
퀀텀 1,985 0
네오 11,890 ▼7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