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지역 중소기업 지원

기사입력:2020-04-07 22:21:21
center
[로이슈 전여송 기자]

한국동서발전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발전소 주변지역 중소기업을 지원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울주군 등 3개 지자체와 함께 중소기업 상생협력 지원사업에 나선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동서발전의 중소기업 성장단계별 지원전략(‘스타트업-상생서포터즈-글로벌 강소기업’) 중 상생서포터즈 단계에 해당하는 지원사업으로, 기술개발, 사업화지원, 판로개척 등 맞춤형 지원을 제공한다.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지원을 위해 지자체 및 기관과의 협업으로 추진되며, 동서발전의 지원금과 더불어 지자체(울주군, 울산남구, 당진시)가 사업기금을 출연하고 수행기관(울산테크노파크, 충남산학융합원)이 전담 운영한다.

동서발전은 7일 이번 사업의 첫 번째 협업으로 울산광역시 울주군과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오는 16일에는 당진시와, 21일에는 울산 남구와 각각 업무협약을 추진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해당 지자체 내 창업 3년 이상 중소·벤처기업 및 동서발전 스타트업 지원기업 중 성장 가능성을 보유한 창업·벤처기업이다.

선정된 기업은 ▲기술개발(시제품 제작, 기술지도, 특허·인증) ▲사업화 지원(벤더등록, 마케팅, 시장전문가 활용) ▲국내외 판로개척 및 동서발전 보유 인프라를 활용한 실증화 기회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현재 울산 남구와 울주군은 참가기업 공모가 진행 중이며, 내달 초 평가를 통해 사업대상으로 선정된 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오는 10월까지 지원사업을 수행할 예정이다.

동서발전은 2017년부터 상생서포터즈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지난 3년간 중소기업 144개사를 지원했으며, 234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에너지부품 국산화와 기술 강소기업 육성에 앞장설 계획”이며 “코로나19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벤처기업의 경영난 해소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51.18 ▲40.24
코스닥 742.37 ▲5.21
코스피200 286.45 ▲5.26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730,000 ▲98,000
비트코인캐시 309,800 ▲500
비트코인골드 11,420 ▲210
이더리움 294,9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360 ▲10
리플 247 ▲0
라이트코인 57,300 ▼50
대시 94,000 ▲3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738,000 ▲109,000
이더리움 294,900 ▲1,600
리플 247 0
에이다 106 0
퀀텀 2,210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
오리온 제주용암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