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대 기업, 직원 1인당 영업이익 평균 1억 3,400만원

기사입력:2020-04-06 08:25:22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국내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 직원들은 2019년 한해동안 1인당 평균 1억 3,400만원의 영업이익을 낸 것으로 집계됐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이 국내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 중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사업보고서를 공시한 84개사의 ‘직원 1인당 영업이익’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집계됐다.

직원 1인당 영업이익이 가장 높은 기업은 ‘현대글로비스’로 6억 2,900만원을 기록했다. 2018년 (5억4,500만원)대비 8,400만원 증가해 무려 7계단 상승했다.

다음으로 ▲고려아연(5억 6,800만원) ▲SK종합화학(4억 5,300만원) ▲여천NCC(4억 4,900만원) ▲SK가스(4억 500만원) ▲두산(3억 8,300만원) ▲E1(3억 8,100만원) ▲LG상사(3억 4,300만원) ▲롯데케미칼(3억 3,700만원) ▲한국가스공사(3억 1,000만원)가 상위 10위 안에 들었다.

직원 1인당 영업이익이 1억원 이상인 기업은 36개사로 전체의 42.9%를 차지했다. 지난해 (43개사)와 비교하면 7개사 줄었다.

가장 많은 영업이익(연결 재무재표 기준)을 낸 기업은 ▲삼성전자로 27조 7,685억 900만원을 기록했다. 계속해서 ▲포스코(3조 8,688억 5,400만원) ▲현대자동차(3조 6,055억 500만원) ▲SK하이닉스(2조 7,127억 1,800만원) ▲LG전자(2조 4,361억 3,900만원) ▲현대모비스(2조 3,592억 5,700만원) ▲기아자동차(2조 96억 8,000만원) ▲한국가스공사(1조 3,345억 1,400만원) ▲두산(1조 2,618억 5,900만원) ▲LG생활건강(1조 1,764억 1,100만원) 등의 순이었다.

또, 영업이익이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은 1조 1,833억 4,000만원이 증가한 ▲현대자동차였다. 다음은 ▲기아자동차(8,522억 500만원) ▲현대모비스(3,343억원) ▲대림산업(2,847억 6,200만원) ▲SK건설(2,580억 2,000만원) ▲호텔롯데(2,002억 8,400만원) ▲삼성엔지니어링(1,793억 9,500만원) ▲현대글로비스(1,663억 9,700만원) ▲LG이노텍(1,396억 1,200만원)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조사대상 기업 중 영업이익이 증가한 기업은 44%로 절반에 미치지 못했으며, 감소폭도 큰 한 해였다.

지난해 전체 조사대상기업의 영업이익은 77조 450억 700만원으로 2018년 100대 기업의 영업이익인 136조 9,467억 8,500만원 보다 무려 59조 9,017억 7,800만원 감소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51.18 ▲40.24
코스닥 742.37 ▲5.21
코스피200 286.45 ▲5.26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722,000 ▲6,000
비트코인캐시 308,700 ▼2,000
비트코인골드 11,240 ▼100
이더리움 294,100 ▼1,600
이더리움클래식 8,325 ▼5
리플 247 ▼0
라이트코인 57,300 ▼200
대시 94,000 ▼3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727,000 ▲6,000
이더리움 294,000 ▼1,450
리플 246 ▼1
에이다 104 ▼3
퀀텀 2,205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
오리온 제주용암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