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네트웍스, 제67기 주총서 재무제표 등 안건 처리

기사입력:2020-03-25 14:02:39
center
박상규 사장 주총을 진행하고 있다.(사진=SK네트웍스)
[로이슈 최영록 기자]
SK네트웍스(대표이사 최신원·박상규)는 25일 명동 본사에서 제67기 정기주주총회를 열어 재무제표 승인, 정관 일부 변경, 이사 선임 등 심의 안건들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SK네트웍스에 따르면 지난해 글로벌 경제 불안, 내수 경기 침체 등 악화된 경영환경 속에서 생활가전 및 렌터카 등 렌탈 중심의 사업구조 전환을 통한 지속성장 토대를 마련해 연결 기준 매출 13조542억원, 영업이익 1094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기술∙디자인 분야의 집중 투자를 이어온 SK매직이 렌탈 계정 180만을 돌파했고, 수익 또한 연간 20%의 고성장을 나타냈다. 렌터카 사업은 AJ렌터카 인수를 통해 업계 양강 체제를 공고히 했으며, 연말 SK렌터카 통합법인 출범 작업을 마무리했다.

정관 변경의 경우 구성원과 이해관계자 행복을 기업의 목적으로 분명히 하고, 주식과 사채 등의 전자등록제도 도입에 따라 기존 불필요한 조문을 정비했다.

이사 선임과 관련해서는 박상규 이사(대표이사 사장)와 이천세 이사(사외이사, 감사위원회 위원)가 연임됐다.

박상규 사장은 “전 세계적으로 경영환경의 볼확실성이 증대되고 있는 상황에서 미래 성장사업 중심의 사업 포트폴리오 전환 가속화를 통한 수익구조 및 재무건전성 강화, 지속적인 고객가치 혁신과 주가 안정화를 위한 자사주 매입 등을 통해 이해관계자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는 적극적인 기업가치 제고 노력을 경주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SK네트웍스의 자회사이자 올해 통합법인으로 새롭게 출범한 SK렌터카는 앞서 24일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현몽주 SK렌터카 사장은 “AJ렌터카의 전통과 SK네트웍스의 혁신 역량을 결합해, 운영 중인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 개선하고 디지털 기술 기반의 차별화된 신규 서비스 모델을 새롭게 선보여 주주가치를 높이겠다”고 강조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1,725.44 ▲6.31
코스닥 573.01 ▲3.59
코스피200 231.70 ▲0.6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77,000 ▲2,000
비트코인캐시 280,900 ▼2,600
비트코인골드 8,760 ▼30
이더리움 172,500 ▼600
이더리움클래식 6,140 0
리플 216 ▼1
라이트코인 48,770 ▼20
대시 80,900 ▼1,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72,000 ▲1,000
이더리움 172,450 ▼650
리플 216 ▼1
에이다 39 ▼0
퀀텀 1,520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78,000 ▲2,000
비트코인캐시 280,750 ▼2,800
비트코인골드 21,300 0
이더리움 172,650 ▼250
이더리움클래식 6,140 ▼10
리플 217 ▼1
퀀텀 1,525 0
라이트코인 48,760 ▼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