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공포에 3개 기업 중 1곳 재택 근무... 기업별 대처 각양각색

기사입력:2020-02-28 08:21:22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직장인 대표 커뮤니티 블라인드가 2월 25일부터 27일까지 대한민국 직장인 2,427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에 대해 조사한 결과가 발표되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설문 응답자 83%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가 우려’하고 있으며, 코로나19가 장기화될 경우 ‘경기 침체’를 가장 우려되는 점으로 꼽았다.

31번 확진자가 등장하기 전인 2월 7일부터 13일까지 실시된 지난 설문 조사에서는 67%가 ‘장기화가 우려된다’고 응답했던 것에 비해 큰 폭으로 상승한 수치이다.

▶ 한국 기업 3곳 중 1곳은 재택 근무 중

이 설문 조사에서 재직자 29%가 코로나 19 바이러스 감염 예방 차원에서 ‘일부 혹은 전체 임직원들이 재택 근무 중이거나 재택 근무를 적극적으로 고려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복수의 기업 재직자는 출퇴근 택시비를 회사 차원에서 지원하고 있다고 응답하기도 했다.

회사 차원에서 코로나19 대처하기 위해 가장 많이 실행하고 있는 방법은 사내 손 소독제 상시 비치와 마스크 지급이었다. 이외에 주기적인 사무실 방역 및 소독, 사무실 출입 시 체온 검사를 하거나 열화상 카메라를 비치하는 회사도 있었다. 외부인의 출입은 원천적으로 금지하고 있다고 응답한 재직자도 다수였다.

실제로 직장인 커뮤니티 블라인드에서 ‘코로나 기업 재택 근무 현황’ 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와 화제가 되기도 했다.

▶ 기업별 대처 방법도 각양각색 … IT/게임 업계는 오히려 매출 상승 기대

기업별 대처 방법도 각양각색이었다. 같은 커머스 업계에서도 오프라인 대면 업무가 많은 백화점/마트 등 유통 업계는 공통적으로 수시 방역 및 소독에 힘쓰고 다른 업계보다 열화상 카메라 비치, 수시 체온 검사를 진행한다는 응답이 주를 이루었다. 반대로 대면 업무가 상대적으로 적은 이커머스는 대부분의 기업이 재택 근무 중이었다.

반도체/전자기계/건설 등 업계에서는 중국 출장 금지 혹은 출장자 2주간 격리나 중국 국적 근로자 조사 관리가 눈에 띄었다.

여행/항공 업계는 마스크와 손 세정제과 함께 라텍스 장갑까지 지급한다고 응답했다. 다른 업계에 비해 매출 급감에 따른 우려와 휴직을 권고하는 등의 답변이 더 많았다.

수혜 기업으로 꼽히는 IT/게임 업계의 경우 실제로 매출 상승에 대한 기대감을 보이기도 했다. 재택 근무 중이라는 답변이 가장 많았고, 업무 일정 연기를 우려하는 재직자도 있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1,823.60 ▲34.84
코스닥 606.90 ▲9.00
코스피200 244.87 ▲4.8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834,000 ▲6,000
비트코인캐시 310,600 ▲1,300
비트코인골드 9,640 ▼30
이더리움 208,000 ▲700
이더리움클래식 6,775 0
리플 241 ▲1
라이트코인 55,450 ▼100
대시 88,400 ▼1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830,000 ▲10,000
이더리움 208,100 ▲600
리플 241 0
에이다 44 ▲0
퀀텀 1,700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833,000 ▲5,000
비트코인캐시 310,250 ▲1,250
비트코인골드 21,730 0
이더리움 208,100 ▲700
이더리움클래식 6,760 ▼10
리플 241 ▲1
퀀텀 1,700 0
라이트코인 55,500 ▲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