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상선, 머스크·MSC와 이달 공동운항 계약

우오현 SM그룹회장 "세계 최대 해운동맹과 미주 공동운항 쾌거" 기사입력:2020-02-14 17:13:27
center
SM그룹 우오현 회장. 사진=SM그룹
[로이슈 편도욱 기자]

SM그룹 해운부문 주력 계열사 SM상선이 세계 최대 해운동맹 2M과 미주서안 노선을 공동운항하기로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SM그룹에 따르면 SM상선과 2M(MSC, MAERSK)은 이달 중에 상호 계약서에 서명하고 오는 4월 1일부터 아시아-미주 구간 항로를 주력으로 공동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협력내용은 미주노선에서의 △공동운항 △선복교환 △선박교환 등이다.

SM상선은 이번 협력을 통해 회사의 주력노선인 미주노선의 비용을 줄일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동운항은 선사들이 특정 노선에 대해 서로의 선박과 선복을 공동으로 운영함으로써 운항비용을 줄이고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전략이다.

서비스하는 항만의 숫자도 더 늘어난다. 공동운항을 통해 기존 기항지에 미국 오클랜드가 추가된다. 오클랜드는 오렌지 등 고부가 가치의 특수화물의 선적이 활발히 이뤄지는 곳으로 SM상선의 강점인 냉동화물 영업 강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관계자는 전했다.

우오현 SM그룹 회장은 “이번 협력을 계기로 SM상선의 미국 내 기항지가 늘어나는 등 그룹 해운부문 서비스확장이라는 중장기 전략이 차질없이 진행되고 있다” 면서 “앞으로도 글로벌경쟁력을 앞세워 해운서비스 영역을 세계로 넓혀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칠봉 해운부문 총괄부회장은 “2M과의 미주노선 공동운항 개시는 SM상선의 글로벌 서비스 경쟁력을 보여주는 쾌거”라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서비스와 기회 창출을 위해 SM그룹 차원에서 전사적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라고 말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1,717.12 ▼47.39
코스닥 542.11 ▼9.70
코스피200 232.45 ▼6.7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670,000 ▲1,000
비트코인캐시 262,700 ▼100
비트코인골드 8,585 ▼65
이더리움 159,600 ▼300
이더리움클래식 6,010 ▼30
리플 210 ▼1
라이트코인 47,090 ▼70
대시 78,600 ▲1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661,000 ▼17,000
이더리움 159,750 ▼100
리플 210 ▼1
에이다 36 ▼0
퀀텀 1,460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670,000 ▲3,000
비트코인캐시 262,500 ▼350
비트코인골드 21,450 0
이더리움 159,650 ▼150
이더리움클래식 6,015 ▼20
리플 211 0
퀀텀 1,460 0
라이트코인 47,060 ▼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