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엇 게임즈, LoL 168번째 신규 챔피언 ‘오로라’ 공개

기사입력:2024-06-21 18:14:22
[로이슈 심준보 기자]
라이엇 게임즈가 ‘리그 오브 레전드(League of Legends, 이하 LoL)’의 신규 챔피언 ‘오로라(Aurora)’를 21일 공개했다.

오로라는 LoL 세계관 최초로 토끼에서 영감을 얻은 챔피언이다. 민첩한 움직임을 바탕으로 중단 및 상단 공격로에서 적을 둔화하고 소규모 교전에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다.

오로라가 스킬과 기본 공격으로 세 번 피해를 주면 ‘영혼 방호술’이 발동해 3초 동안 이동 속도와 치유량이 증가한다. 보유한 영혼이 늘어날수록 효과가 점진적으로 상승한다. ‘이중 저주(Q)’는 지정한 방향으로 복수의 적에게 마법 피해를 입히고 표식을 남길 수 있다. 스킬을 재사용하면 표식을 남긴 적에게 추가 마법 피해를 준다.
높은 기동력도 지녔다. ▲지정한 방향으로 뛰어올라 착지 시 투명해지는 ’장막 너머로(W)’ ▲뒤로 뛰면서 광역 마법 피해를 주고 적의 속도를 늦추는 ’마법의 문(E)’을 활용해 공격을 회피하는 동시에 점프하여 아군의 전투 개입에 합류하는 등 공격로 교전에서도 강세를 보인다.

궁극기 ’세계의 경계(R)’는 오로라가 강화된 영혼 형태로 변화하고 원형의 파동을 형성한다. 파동을 벗어나려는 적에게 마법 피해를 주고 둔화해 중앙으로 밀어내며, 파동의 끝에서 건너편으로 이동하여 궁극기 범위 내 적들을 집중 공격할 수 있다.

라이엇 게임즈 ‘써니 판디타(Sunny Pandita)’ 리드 콘셉트 아티스트는 “오로라가 LoL 세계관의 ‘바스타야’ 종족 챔피언과 다른 독특한 콘셉트를 지니길 원했다”며 “토끼의 귀여움과 ‘프렐요드’ 지역의 디자인, 언어 등을 접목한 신비로운 전투형 암살자 및 마법사 챔피언을 개발했다”고 말했다.

플레이어는 6월 26일부터 LoL 테스트 서버(Public Beta Environment)를 통해 오로라를 사전 체험할 수 있다. 오로라는 7월 18일 라이브 서버에 업데이트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LoL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63.51 ▼31.95
코스닥 809.96 ▼18.76
코스피200 379.84 ▼4.05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368,000 ▼229,000
비트코인캐시 540,000 ▼4,000
비트코인골드 36,190 ▼240
이더리움 4,817,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32,500 ▼170
리플 845 ▼9
이오스 813 ▼4
퀀텀 3,755 ▼9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389,000 ▼181,000
이더리움 4,816,000 ▼6,000
이더리움클래식 32,530 ▼130
메탈 1,551 ▼6
리스크 1,451 ▼3
리플 845 ▼10
에이다 597 ▼1
스팀 279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400,000 ▼206,000
비트코인캐시 540,000 ▼3,500
비트코인골드 36,620 0
이더리움 4,816,000 ▼11,000
이더리움클래식 32,520 ▼130
리플 845 ▼9
퀀텀 3,765 ▼9
이오타 243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