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기장군, 코로나19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지급 추진

1인당 10만원씩 현금 지급예정 기사입력:2020-10-23 11:46:40
center
기장군청.사진제공=기장군)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 기장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사회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군민들을 위해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 지급을 추진 중이다.

제2차 재난기본소득은 결혼이민자, 재외국민 등을 포함한 17만 3천여명 전군민을 대상으로 1인당 10만원씩 현금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174억원에 이르는 제2차 재난기본소득의 재원은 부산도시공사가 납부한 일광지구 도시개발사업 개발부담금과 연말까지 집행 불가능한 사업, 행사 경비 등을 전액 삭감해 마련된 예산으로 충당할 계획이다.

기장군은 제2차 재난기본소득 지급을 위해 11월초에 열리는 기장군의회 임시회에 ‘기장형 재난기본소득 조례’ 개정안과 제4회 추가경정예산 편성안을 상정, 관련 행정절차를 이행한다는 계획이다. 기장군의회에서 본 안건이 의결되면 12월부터 전군민에게 지급을 시작할 수 있도록 추진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23일 오전 9시 10분 부군수와 기획청렴실장이 기장군의회 김대군 의장을 비롯한 기장군의회를 직접 찾아가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 지급의 필요성을 사전 설명했다.

오규석 기장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생계가 막막한 군민들을 위해 기장군의 모든 예산을 아끼고 쪼개고 총동원해서 절박한 심정으로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 지급을 추진 중에 있다”며 “비록 적은 액수이지만 군민 한 분 한 분이 스스로 이 엄청난 재난에 대비하는데 작은 보탬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조속한 시일 내 지급이 될 수 있도록 전 행정력을 동원하겠다”고 했다.

앞서 기장군은 지난 3월 27일부터 전국에서 가장 먼저 16만 7천여명 전군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제1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을 현금으로 지급한 바 있다.

한편 기장군은 2017년부터 군수업무추진비를 0원으로 편성했으며, 내년도에도 군수업무추진비를 5년째 0원으로 편성했다. 아울러 2017년부터 부군수를 비롯한 4급 국장, 읍면장, 보건소장, 농업기술센터장의 기관운영업무추진비와 각 부서별 시책업무추진비를 편성한도액의 1/3만 편성해왔으며, 내년에도 1/3만 편성할 예정이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17.76 ▲10.66
코스닥 872.10 ▲3.36
코스피200 350.28 ▲1.65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1,200,000 ▼237,000
비트코인캐시 336,500 ▼5,700
비트코인골드 10,220 ▼190
이더리움 674,000 ▼3,500
이더리움클래식 7,315 ▼100
리플 721 ▼8
라이트코인 96,750 ▼1,250
대시 122,800 ▼2,1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1,208,000 ▼239,000
비트코인골드 9,300 ▲300
이더리움 581,800 ▲60,000
이더리움클래식 7,170 ▲285
리플 285 ▲1
에이다 153 ▲32
퀀텀 2,555 ▲20
네오 20,280 ▼37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