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람코, 이마트 광주 상무점 재개발 사업 추진

기사입력:2019-12-14 07:21:00
center
이마트 광주 상무점 재개발 조감도. 사진=코람코자산신탁
[로이슈 심준보 기자]

코람코자산신탁(이하 ‘코람코’)은 ‘프로젝트금융투자회사(PFV) 코크렙 상무’ 설립을 마치고 본격적인 이마트 상무점 재개발 사업에 착수한다고 14일 밝혔다.

코람코에 따르면 이마트 상무점은 2001년 행정공제회가 지하3층 지상6층 연면적 45,416㎡의 상업시설로 개발해 지난 20년여 간 운영되어왔다. 하지만 최근 이마트가 상무점 철수계획을 발표함에 따라 행정공제회는 해당 상업시설의 임대 및 운영방안에 관한 원점에서부터의 재검토가 필요한 상황이었다.

행정공제회는 대형 상업시설인 해당 건물의 공실 장기화 우려를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자산의 입지적 가치 극대화 측면을 고려해 전면 재개발 시행으로 사업방향을 잡고 지난달 재개발 운용사업자 선정 공모를 통해 코람코 컨소시엄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

코람코자산신탁, GS리테일 등으로 구성된 컨소시엄은 해당부지에 지상 30층 이상 아파트 2개동 총 200여 세대를 건립하고 저층부에는 상업시설을 들이는 복합 개발방안을 제시했다. 내년 상반기 중 인허가 및 철거를 거쳐 2023년 말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코람코는 ‘코크렙 상무’를 설립ㆍ운영하고 자금 및 건축 관리, 인허가 등 재개발 사업 전반을 총괄하며 GS리테일은 저층부 상업시설의 상가구성을 특화해 지역 상권도 활성화한다는 복안이다.

설립등기를 마친 ‘코크렙 상무’는 연내 행정공제회와 부동산매매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코람코는 앞서 지난해 6월 연기금으로서는 최초로 리츠를 통해 자사 회관을 재건축하는 사학연금공단의 여의도 사학연금회관 재건축사업 리츠 운용사로 선정된 바 있다. 또한 지난달 인천 중구의 송월 주택재개발사업의 사업대행자로 선정되는 등 각종 재개발ㆍ재건축 사업에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정준호 코람코자산신탁 사장은 “광주 서구의 신규 주택공급 갈증해소는 물론 지역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는 프로젝트”라고 사업을 정의하며 “코람코의 투자기구 운용 경험과 개발사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투자자와 지역민의 기대에 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246.13 ▼12.71
코스닥 685.57 ▼2.31
코스피200 302.33 ▼2.3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750,000 ▼32,000
비트코인캐시 364,800 ▼2,000
비트코인골드 11,720 ▼170
이더리움 187,900 ▼1,100
이더리움클래식 9,865 ▼15
리플 257 ▼1
라이트코인 62,600 ▼450
대시 119,100 ▼1,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750,000 ▼26,000
비트코인골드 18,140 ▼1,940
이더리움 187,650 ▼1,200
이더리움클래식 10,030 ▲165
리플 257 ▼1
에이다 49 ▼0
퀀텀 2,220 ▲5
네오 12,650 ▲2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747,000 ▼27,000
비트코인캐시 364,200 ▼2,600
비트코인골드 23,000 0
이더리움 187,800 ▼1,300
이더리움클래식 9,875 ▼5
리플 257 ▼2
퀀텀 2,190 0
라이트코인 62,550 ▼3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