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주방 인덕션 고양이가 눌러 휴대용가스버너 부탄가스 폭발

기사입력:2019-09-28 08:35:57
center
휴대용가스버너 부탄가스 폭발현장.(사진제공=부산경찰청)
[로이슈 전용모 기자]
9월 27일 오후 11시4분경 부산 남구 한 아파트 주방 내 인덕션레인지 위에 올려놓은 휴대용가스버너속의 부탄가스 폭발로 인한 화재사건이 발생했다.

인명피해는 없었고 인덕션 등 소훼로 소방서추산 100만원 상당피해가 났다.

위층 주민은 화재 비상벨이 울리는 소리를 듣고 관리실 및 119에 신고했다고 진술했다.

피해자는 야간근물 집에 없었고, 며칠전 먹었던 찌개를 휴대용가스버너위에 놓고 이를 주방 인덕션레인지위에 올려놓았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현장상황을 볼 때 집에서 키우던 고양이가 찌개를 먹으면서 인덕션 전원스위치가 눌러져 그 위에 있던 가스버너속 부탄가스통이 가열돼 폭발한 것으로 추정하고 화인을 수사중이다.

주방인덕션, 부탄가스통 등 피해부위 감식예정(9월 30일 오전 10시30분)이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