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고법 판결]말다툼하다 "여자도 안 봐줘" 10대 살해하려 한 20대 2심도 '중형' 선고

기사입력:2024-06-21 17:25:07
춘천지법· 전경.(사진=연합뉴스)

춘천지법· 전경.(사진=연합뉴스)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김도현 인턴 기자]

술 마시다 말다툼하던 10대 여성을 마구 때리고 흉기로 살해하려 한 20대가 항소심에서도 중형을 선고받았다.

서울고법 춘천재판부 형사1부(민지현 부장판사)는 살인미수, 상해, 감금 혐의로 기소된 A(27)씨에게 원심과 같은 징역 7년 6개월을 선고했다고 21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8월 2일 새벽 춘천시 자택에서 B(18·여)씨 등과 술을 마시다가 B씨와 말다툼이 일어나자 흉기를 휘둘러 살해하려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흉기 범행 전 "여자도 안 봐준다"며 뺨과 배 등을 폭행하고, 현장을 벗어나려는 B씨를 나가지 못하게 붙잡아 감금한 혐의도 있는 것으로 일려졌다.

1심을 맡은 춘천지법은 "중한 죄책을 회피하려는 태도로 일관하며 진지하게 반성하고 있지 않고, 피해자는 극심한 후유증을 호소하면서 엄벌을 탄원하고 있다"며 실형을 선고했다.

판결에 불복한 A씨 측은 "살인의 고의가 없었고, 사건 발생 직후 피해자의 생명이 위중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한편, 사건을 다시 살핀 항소심 재판부는 1심과 마찬가지로 범행에 쓰인 흉기가 매우 예리했던 점과 당시 현장에서 함께 술을 마시다가 범행을 목격한 C씨와 119구급대원이 '피해자가 사망에 이를 수 있었다'는 취지로 진술한 점 등을 근거로 살인의 고의가 있었다고 판단했다.

김도현 로이슈(lawissue) 인턴 기자 ronaldo0763@naver.com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57.87 ▼37.59
코스닥 808.11 ▼20.61
코스피200 379.11 ▼4.7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629,000 ▼313,000
비트코인캐시 558,000 ▼2,500
비트코인골드 36,960 ▲20
이더리움 4,897,000 ▼29,000
이더리움클래식 33,350 ▼250
리플 830 ▼4
이오스 843 ▼8
퀀텀 3,847 ▼19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550,000 ▼290,000
이더리움 4,901,000 ▼23,000
이더리움클래식 33,310 ▼250
메탈 1,578 ▼16
리스크 1,497 ▼9
리플 829 ▼4
에이다 612 ▼4
스팀 286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575,000 ▼304,000
비트코인캐시 558,000 ▼1,500
비트코인골드 36,630 0
이더리움 4,900,000 ▼24,000
이더리움클래식 33,320 ▼160
리플 829 ▼4
퀀텀 3,852 ▼1
이오타 246 ▼5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