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5만호 착공…‘공공주택 공급 촉진 점검회의’ 개최

기사입력:2024-06-11 14:36:11
이한준 LH 사장이 진주 LH 본사에서 개최된 ‘공공주택 공급 촉진 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LH)

이한준 LH 사장이 진주 LH 본사에서 개최된 ‘공공주택 공급 촉진 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LH)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최영록 기자]
LH는 지난 10일 진주 LH 본사에서 이한준 사장 등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공공주택 공급 촉진 점검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LH에 따르면 이날 회의는 최근 주택시장 수급 불안 우려에 대응해 오는 2025년까지 LH의 주택공급 계획과 현황을 점검하고, 종합적인 논의를 통해 공급 조기화 등 속도감 있는 사업추진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개최됐다.

LH는 건설경기 위축과 민간 공급공백을 해소하고자 내년 사업계획을 선제적으로 수립했으며, 신속한 의사결정을 위해 CEO를 단장으로 한 ‘공공주택 공급 촉진 추진단’을 신설해 안정적인 주택공급에 주력하고 있다.
회의에서는 먼저 실제 주택공급과 직결되는 선행지표인 주택착공 부문을 집중 논의했다. 올해 LH는 건설경기 회복과 주택시장 안정을 위해 전년 보다 4배 이상 많은 5만호 이상의 착공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계획된 물량은 집중 관리를 통해 차질 없이 이행하는 한편, 통상 연말에 착공이 집중되는 관행을 벗어나기 위해 내년 물량은 올해부터 설계·발주에 착수하여 상반기 착공 비중을 대폭 확대한다.

아울러 3기 신도시 등 수도권 사업지구를 중심으로 선행공정을 앞당기고, 단지·주택분야 인허가를 동시에 추진하는 등의 노력을 통해 착공 물량 역시 최대한 확보할 계획이다.

매입임대 공급 현황과 활성화 방안도 함께 논의됐다. 전세시장 안정을 위한 정부정책(3.19대책)에 따라 LH는 든든전세 등 매입임대 공급물량 확대를 중점 추진하고 있다.
전세난 등 도심 내 단기적인 시장 불안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수요가 많은 수도권을 중심으로 수도권매입확대전략 TFT를 신설하고, 지역본부 전담 조직과 인력도 확대해 올해와 내년 매입임대를 집중 공급한다.

LH는 ‘공공주택 공급 촉진 추진단’을 중심으로 실적을 수시로 점검하고 현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특히 3기신도시 등 수도권 주요 현장은 이한준 사장이 직접 방문하여 진행 상황을 감독·관리할 예정이다.

이한준 LH 사장은 “주택 수급불안을 선제적으로 예방하는 것은 공공기관의 기본적인 책무다”며 “국민들이 실제 체감할 수 있도록 가용한 모든 수단을 동원해 주택공급을 확대·조기화 해달라”고 당부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54.89 ▲26.72
코스닥 871.33 ▲0.66
코스피200 374.75 ▲3.6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283,000 ▼221,000
비트코인캐시 621,000 ▼1,500
비트코인골드 41,050 ▲10
이더리움 4,930,000 ▲18,000
이더리움클래식 35,910 ▼180
리플 682 ▼1
이오스 964 ▼3
퀀텀 4,251 ▼19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449,000 ▼226,000
이더리움 4,933,000 ▲16,000
이더리움클래식 35,920 ▼130
메탈 1,817 ▼8
리스크 1,688 ▼10
리플 683 0
에이다 600 ▼2
스팀 326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310,000 ▼204,000
비트코인캐시 621,000 ▼2,500
비트코인골드 41,500 0
이더리움 4,929,000 ▲14,000
이더리움클래식 35,970 ▼10
리플 682 ▼0
퀀텀 4,305 0
이오타 281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