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3개 작품 본상 수상

기사입력:2024-04-09 10:18:33
대치푸르지오써밋 놀이시설 아티스틱 플레이그라운드.(사진=대우건설)

대치푸르지오써밋 놀이시설 아티스틱 플레이그라운드.(사진=대우건설)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최영록 기자]
대우건설(대표이사 백정완)이 독일에서 열린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24’에서 자사가 시공한 3개 현장의 출품작 모두 본상을 수상했다고 9일 밝혔다.

우선 ‘대치 푸르지오 써밋’에 조성된 놀이시설인 ‘아티스틱 플레이그라운드’는 아이들의 창의성과 상상력을 자극하며 특별한 경험을 선사하는 예술놀이 공간이다. 대우건설은 기존 복합놀이 기구 중심의 놀이터에서 탈피해 원형 패턴 위에 3D펜으로 그려낸 듯한 자유로운 형태의 놀이기구를 도입했다.

아울러 대형 상업시설인 ‘아클라우드 감일’에 설치된 조형물인 ‘아클라우드’는 실내와 실외, 지하로 퍼져 나가며 건물로 단절된 외부공간을 연결하는 구름 형태의 복합 공간이다. 크게 놀이공간과 이벤트 광장으로 구성돼 있는데, 놀이공간에는 기어오를 수 있는 메인 타워가 존재해 아이들은 이 곳에서 자유롭게 상상력을 펼치며 뛰어 놀 수 있다. 이벤트광장은 다양한 활동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설계한 공간으로 무더운 날 바닥분수를 가동해 시원한 휴게공간이 되며, 야외공연 등 자유로운 활용이 가능하도록 조성했다.
이밖에 ‘숲과 빛의 풍경’은 ‘달성파크 푸르지오 힐스테이트’ 조경공간으로 도심 속 자연을 모티브로 석가산, 폰드, 놀이 및 운동 공간에서 풍성한 녹음과 자연을 느끼며 다양한 경험을 유도할 수 있다. 단지의 입구 광장에 위치한 ‘송림 석수원’은 소나무 숲 속 바위, 물의 흐름을 강조한 공간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대우건설은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하며 국제적으로 디자인 역량을 인정받게 됐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 주거문화를 선도하는 건설사로서 혁신적인 기술과 디자인으로 고객의 다양한 요구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63.92 ▲19.82
코스닥 858.95 0.00
코스피200 377.73 ▲3.8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694,000 ▲988,000
비트코인캐시 542,500 ▲8,000
비트코인골드 33,290 ▲440
이더리움 4,890,000 ▲85,000
이더리움클래식 32,360 ▲70
리플 688 ▲8
이오스 773 ▲5
퀀텀 3,519 ▲59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626,000 ▲912,000
이더리움 4,881,000 ▲72,000
이더리움클래식 32,410 ▲30
메탈 1,440 ▲20
리스크 1,360 ▲19
리플 688 ▲8
에이다 534 ▲7
스팀 261 ▲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694,000 ▲959,000
비트코인캐시 540,500 ▲6,500
비트코인골드 33,010 ▲80
이더리움 4,892,000 ▲79,000
이더리움클래식 32,380 ▲200
리플 687 ▲7
퀀텀 3,462 0
이오타 225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