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양단신] 코오롱글로벌, 대전 ‘유성 하늘채 하이에르’ 3월 분양

기사입력:2024-02-15 14:33:00
유성 하늘채 하이에르 투시도.(사진=코오롱글로벌)

유성 하늘채 하이에르 투시도.(사진=코오롱글로벌)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최영록 기자]
코오롱글로벌은 대전광역시 유성구 봉명동에 초고층 주상복합아파트 ‘유성 하늘채 하이에르’를 3월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4층~지상 최고 47층, 4개동, 전용면적 84~112㎡ 아파트 562세대와 전용면적 84㎡ 오피스텔 129실 및 지상 1~2층 상업시설로 구성되어 있다. 전 가구가 희소가치가 높은 중대형 평형으로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코오롱글로벌에 따르면 유성 하늘채 하이에르는 대전지하철 1호선과 2호선(2024년 착공 예정, 트램) 유성온천역이 도보로 이용 가능한 더블역세권 입지를 갖췄다. 대전지하철 1호선 유성온천역을 이용하면 대전역(지하철, KTX·SRT 경부선)까지 20분대로 이동이 가능하며, 계룡로, 도안대로 등의 이용이 쉬워 대전 전역으로의 차량 이동이 편리하다.
단지가 위치한 유성구 봉명동을 중심으로 재개발 등을 통해 약 1만여 세대의 신흥주거타운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단지는 지상 최고 47층의 초고층 높이의 랜드마크로 봉명동 일대의 스카이라인을 이끌 것으로 기대된다.

단지는 전세대 남향 위주 단지 배치와 맞통풍 구조를 적용했으며, 3면 발코니 특화 설계를 적용해 쾌적한 실내환경을 누릴 수 있다. 또 일부 세대의 경우 갑천 파노라마 전망이 가능하다. 단지 내 커뮤니티시설로는 입주민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단독건물형 피트니스센터와 조깅트랙, 옥상정원 등이 계획되어 있다.

코오롱글로벌 분양 관계자는 “단지가 신흥주거단지로 탈바꿈하는 유성구의 중심입지에 들어서는 만큼 다양한 개발호재들로 인한 수혜가 기대된다”며 “여기에 희소가치가 높은 전용면적 84㎡ 이상의 중대형 단지로 우수한 상품성까지 갖췄다”고 말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63.92 ▲19.82
코스닥 858.95 0.00
코스피200 377.73 ▲3.8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850,000 ▲50,000
비트코인캐시 547,500 ▲1,000
비트코인골드 33,240 ▼20
이더리움 4,901,000 ▼12,000
이더리움클래식 32,480 ▲20
리플 691 ▲4
이오스 780 ▲5
퀀텀 3,548 ▲1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800,000 ▲24,000
이더리움 4,900,000 ▼11,000
이더리움클래식 32,460 ▼30
메탈 1,449 ▲8
리스크 1,370 ▲1
리플 691 ▲2
에이다 537 ▲1
스팀 261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861,000 ▲35,000
비트코인캐시 548,500 ▲3,500
비트코인골드 33,010 0
이더리움 4,902,000 ▼12,000
이더리움클래식 32,420 ▲10
리플 691 ▲2
퀀텀 3,462 0
이오타 231 ▲6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