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한국국토정보공사 어명소 사장, LX 비상경영체제‘가동’

기사입력:2023-11-30 17:12:47
center
LX공사 어명소 사장이 30일, 세종 국토교통부 기자실을 찾아 경영 위기 극복을 위한 비상경영체제 전환을 선언하고 관련 설명을 하고 있다.(사진=LX공사)
[로이슈 김영삼 기자]
LX한국국토정보공사 어명소 사장이 취임 이후 비상경영체제를 선언하고 강력한 경영 혁신에 드라이브를 건다.

LX한국국토정보공사는 어명소 사장은 30일, 세종 국토교통부 기자실에서 브리핑을 갖고 창사 이래 초유의 경영 위기 극복을 위해 고강도 혁신안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LX공사는 측량수요 감소로 전년 대비 수입이 27.5% 감소한 반면 인건비 부담* 등 지출이 15% 늘면서 지난해 처음으로 110억 원에 이어 올해는 약 500억 원의 적자가 예상되고 있고 향후에도 상당한 적자 발생이 전망 돼 자구책 마련에 나섰다는 입장이다.

이에 LX공사는 △경영진의 임금 반납, △불요불급한 유휴재산 매각, △인력·조직의 단계적 효율화 △신사업 모델 발굴 등을 적극 추진한다.

첫째, 경영진은 임금 20%를 반납하고 지역본부장도 임금 10%를 자진 반납한다. 노동조합과 협의를 통해 초과근무수당, 연차유급휴가제도의 개선 등을 통해 인건비의 지출규모를 줄인다.

둘째, 불요불급한 유휴자산 8건을 매각한다. LX공사는 용인시에 있는 舊 국토정보교육원 부지 등을 매각하고, 우량자산인 LX서울지역본부를 리츠(부동산투자회사)로 유동화하여 재무구조를 개선해 활용할 방침이다.

셋째, 조직과 인력의 단계적 효율화를 추진한다. 업무량이 급감된 지사를 광역화하여 ’26년까지 현 167개 지사를 137개 지사로 감축하고, 명예퇴직과 자기개발 휴직을 확대하고 신규 인력 충원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넷째, 신사업 모델 발굴과 기술 혁신에 나선다. 지적측량에 공간정보를 융·복합한 신사업을 확대 발굴하고 네이버 등을 비롯한 민간과 글로벌 시장에 진출해 공간정보 인프라 사업 수주에 주력한다. 또 지적측량의 혁신을 통해 확보된 유휴인력은 전문교육을 통해 공간정보 신사업 전문가로 재배치한다.

LX공사는 어명소 사장과 민간 전문가를 공동 위원장으로 하는 「LX비상경영혁신위원회」를 발족해 이와 같은 고강도 혁신안을 점검하고 신사업 발굴 등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어명소 사장은 “공사가 처한 상황이 녹록치 않은 상황이지만 노조·직원들과 협력해서 위기를 적극적으로 헤쳐 나갈 것”이라며 “LX공사가 위기에도 건실하고 단단한 조직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경영혁신을 가속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붙임 사진 4매.

LX공사 어명소 사장이 11월30일 세종 국토교통부 기자실을 찾아 경영 위기 극복을 위한 비상경영체제 전환을 선언하고 관련 설명을 하고 있다.

김영삼 로이슈(lawissue) 기자 yskim@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53.31 ▼4.48
코스닥 864.07 ▼2.10
코스피200 356.04 ▼0.8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209,000 ▼223,000
비트코인캐시 362,400 0
비트코인골드 32,720 ▼330
이더리움 4,048,000 ▼19,000
이더리움클래식 36,060 ▼180
리플 753 ▼2
이오스 1,055 ▼3
퀀텀 4,524 ▼17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369,000 ▼246,000
이더리움 4,063,000 ▼16,000
이더리움클래식 36,130 ▼160
메탈 2,253 ▼7
리스크 1,962 ▼3
리플 755 ▼2
에이다 823 ▼1
스팀 341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293,000 ▼61,000
비트코인캐시 362,300 ▲300
비트코인골드 33,510 ▲240
이더리움 4,053,000 ▼11,000
이더리움클래식 36,040 ▼180
리플 753 ▼1
퀀텀 4,505 ▼60
이오타 37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