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카자흐스탄 법인, IFC로부터 6000만 달러 투자 유치

기사입력:2023-10-25 10:28:32
비대면 랜선방식 투자 유치 조인식에 참석한 모미나 아이자주딘(Momina Aijazuddin) IFC MCT 금융기관그룹 담당 수석대표(왼쪽), 문동권 신한카드 사장(오른쪽)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신한카드

비대면 랜선방식 투자 유치 조인식에 참석한 모미나 아이자주딘(Momina Aijazuddin) IFC MCT 금융기관그룹 담당 수석대표(왼쪽), 문동권 신한카드 사장(오른쪽)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신한카드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심준보 기자] 신한카드는 카자흐스탄 법인 ‘신한파이낸스’가 국제금융공사(International Finance Corporation, 이하 ‘IFC’)로부터 6000만 달러(원화 약 810억 원) 투자를 유치하며 자금 조달에 성공했다고 25일 밝혔다.
신한카드에 따르면 이번 투자 유치 조인식은 문동권 신한카드 사장, 모미나 아이자주딘(Momina Aijazuddin) IFC MCT(중동, 중앙아시아, 튀르키예 지역) 금융기관그룹 담당 수석대표가 비대면 랜선방식으로 진행했다.

IFC는 세계은행(World Bank)그룹 산하 기관으로 개발도상국의 민간부문 투자를 담당하는 세계 최대 개발금융기관으로 지난 해 약 100여 개 이상 국가에서 약 437억 달러(59조원)의 민간투자를 진행했다.

이번 조달은 지난 5월 신한금융그룹과 IFC가 글로벌,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분야의 협업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후 첫 사례이다.

신한파이낸스는 6천만 달러 중에서 2천만 달러를 우선 조달해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차량 금융 운영자금으로 활용하고, 금융 접근성이 낮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지 여성 소유 중소기업을 위한 상품 개발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조달은 IFC의 엄격한 심사를 통과하며 국제기구로부터 차입을 이뤄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진다”며 “앞으로도 IFC와 함께 지속가능금융 활성화를 위한 사업개발 확대 등 다양한 협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1.81 ▼1.65
코스닥 846.58 ▲0.86
코스피200 371.62 ▲0.2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360,000 ▼280,000
비트코인캐시 678,500 ▼2,500
비트코인골드 49,850 ▼850
이더리움 5,270,000 ▼34,000
이더리움클래식 45,540 ▼680
리플 730 ▼8
이오스 1,141 ▼12
퀀텀 5,115 ▼4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436,000 ▼354,000
이더리움 5,274,000 ▼41,000
이더리움클래식 45,530 ▼570
메탈 2,635 ▼12
리스크 2,353 ▼4
리플 730 ▼8
에이다 646 ▼7
스팀 375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394,000 ▼197,000
비트코인캐시 678,000 ▼4,500
비트코인골드 50,250 0
이더리움 5,275,000 ▼30,000
이더리움클래식 45,590 ▼560
리플 731 ▼8
퀀텀 5,130 ▲5
이오타 307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