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사상구에 자율형 공립고와 기숙형 중학교 설립 추진

26일 부산교육청·부산시·사상구, 우수 교육 인프라 구축 협약 체결 기사입력:2023-09-25 15:08:53
center
(사진제공=부산교육청)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하윤수)은 부산지역 인재의 유출을 막고, 동서 지역 간 교육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사상구에 ‘자율형 공립고 2.0’, ‘기숙형 중학교’ 설립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들 학교설립은 하윤수 교육감의 공약인 지역 간 교육격차 해소와 교육부의 공교육 경쟁력 제고 방안의 일환으로 추진한다. 우수 교원 초빙, 자율적 학사 운영, 기숙사 운영 등을 통해 부산을 대표하는 명문 학교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부산교육은 미래형 인재를 육성할 다양한 유형의 학교 부족, 지역인재 역외 유출 가속화, 지역 간 교육격차 심화 등 해묵은 난제를 해결하기 위해 우수한 교육인프라 구축이 절실한 상황이다.

이러한 난제를 해결하기 위해 부산시교육청과 부산시, 사상구가 손을 맞잡고 자율형 공립고와 기숙형 중학교 설립에 나선다.

세 기관은 26일 오전 11시 사상구청 구민홀에서 하윤수 교육감, 박형준 부산시장, 조병길 사상구청장, 장제원 국회의원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자율형 공립고와 기숙형 중학교의 성공적인 설립·운영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사상구는 학교설립을 위한 부지 제공에, 부산시는 도시계획변경 등 학교설립을 위한 행정적 지원에, 부산교육청은 자율형 공립고와 기숙형 중학교 설립에 힘을 합칠 계획이다. 장제원 의원은 학교설립을 위한 정치권의 관심과 전폭적인 지원에 나설 예정이다.

부산교육청은 자율형 공립고와 기숙형 중학교 신설 절차를 밟고 이들 학교는 학교장 전형을 통해 학생 모집할 예정이다.

하윤수 부산교육감은 “세 기관의 협약은 부산교육과 부산의 새로운 도약을 견인해 나갈 마중물이 될 것이다”며 “이들 학교설립이 교육 수요 맞춤형 ‘교육자유특구’의 초석이 되어 지역 간 교육격차 해소는 물론 부산교육이 대한민국 교육을 품어 나가는 데도 큰 힘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517.85 ▲25.78
코스닥 830.37 ▲17.17
코스피200 336.60 ▲3.9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0,191,000 ▲53,000
비트코인캐시 352,000 ▲500
비트코인골드 24,790 0
이더리움 3,221,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30,460 ▼180
리플 919 ▼1
이오스 1,167 ▼7
퀀텀 4,804 ▼26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0,220,000 ▲28,000
이더리움 3,225,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30,520 ▼180
메탈 2,395 ▼10
리스크 1,665 0
리플 921 ▼1
에이다 812 ▼2
스팀 369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0,224,000 ▲75,000
비트코인캐시 348,700 ▼1,200
비트코인골드 24,900 ▼100
이더리움 3,221,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30,440 ▼200
리플 920 ▼1
퀀텀 4,800 ▼21
이오타 40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