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헬스케어, 이탈리아 5개 주정부서 ‘유플라이마’ 입찰 수주

기사입력:2023-09-18 23:48:52
[로이슈 전여송 기자]
셀트리온헬스케어에서 판매 중인 자가면역질환 치료용 휴미라 바이오시밀러 ‘유플라이마’(성분명 아달리무맙)가 이탈리아 입찰 시장에서 수주 성과를 이어가며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유럽 주요 5개국 가운데 하나인 이탈리아에서 올 3분기 개최된 캄파냐(Campagna), 움브리아(Umbria), 피에몬테(Piemonte), 몰리제(Molise) 및 발레다오스타(Valle d'Aosta) 주정부 입찰에 참여한 결과 유플라이마가 낙찰에 성공했다고 18일 밝혔다.

5개 주정부는 이탈리아 아달리무맙 시장의 약 20% 규모를 차지하고 있으며, 일부 주에서는 지난 8월부터 유플라이마 공급이 시작된 가운데 상호 계약에 따라 주별로 1~3년간 공급될 예정이다.

이번 성과뿐만 아니라 올 1분기 이탈리아 에밀리아 로마냐(Emilia Romagna) 및 베네토(Veneto)주에서 개최된 아달리무맙 입찰에서도 유플라이마가 수주에 성공한 바 있다.

특히 이탈리아에서 고농도 바이오시밀러 가운데 유일하게 80mg 용량을 보유하고 있는 차별점이 경쟁력을 발휘하면서 시장 선점 효과로 이어지고 있으며, 그 결과 롬바르디아(Lombardia) 및 라치오(Lazio)주에서는 아달리무맙 고농도 제품만을 대상으로 한 입찰이 개최돼 유플라이마가 낙찰에 성공하는 등 성과가 꾸준히 확대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이와 같은 커머셜 역량을 적극 활용하는 한편, 올 연말 소아 환자들을 대상으로 한 20mg 용량 허가를 앞두고 있는 만큼 유플라이마만의 제품 경쟁력을 바탕으로 유럽에서 처방 확대를 지속할 계획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 유원식 이탈리아 법인장은 “기존 제품들을 통해 입증된 커머셜 역량과 제품 경쟁력이 시너지를 발휘하며 입찰 수주 성과가 빠르게 확대되고 있으며, 특히 유플라이마가 동사의 유럽 매출을 견인하는 주요 제품으로 자리 잡았다는 점에서 의미 있게 생각한다”면서 “이탈리아뿐만 아니라 유럽 전역에서 국가별 입찰에 더욱 주도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우수한 치료 효능 및 안전성이 입증된 셀트리온헬스케어 의약품을 보다 많은 환자들에게 전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87.60 ▼34.21
코스닥 839.41 ▼7.17
코스피200 366.08 ▼5.5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146,000 ▼59,000
비트코인캐시 686,000 ▼500
비트코인골드 49,190 ▲190
이더리움 5,174,000 ▲24,000
이더리움클래식 44,110 ▲130
리플 736 ▲4
이오스 1,154 ▲3
퀀텀 5,235 ▲9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247,000 ▼44,000
이더리움 5,172,000 ▲15,000
이더리움클래식 44,130 ▲120
메탈 2,619 ▲6
리스크 2,333 0
리플 736 ▲4
에이다 646 ▲1
스팀 377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152,000 ▼59,000
비트코인캐시 686,500 ▲2,500
비트코인골드 49,900 0
이더리움 5,166,000 ▲16,000
이더리움클래식 43,990 ▼110
리플 736 ▲3
퀀텀 5,245 ▲135
이오타 315 ▲1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