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펙수클루’ 필리핀 출시

기사입력:2023-08-02 23:47:41
[로이슈 전여송 기자]
대웅제약이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펙수클루’를 글로벌 시장에 선보인다.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이창재)은 지난 27일 필리핀 마닐라 샹그릴라 호텔에서 열린 ‘펙수클루(성분명 펙수프라잔염산염)’ 런칭 행사에 맟줘 필리핀에 펙수클루를 정식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출시는 대웅제약이 펙수클루 발매 1년만에 이뤄낸 글로벌 진출 첫 성공 사례다. 펙수클루는 대웅제약이 2008년부터 13년간 자체 기술로 개발에 성공한 순수 국산 신약으로 주요 5대 강점은 ▲빠른 약효 발현 ▲신속하고 우수한 증상 개선 ▲우수한 야간 증상 개선 ▲복용 편의성 ▲낮은 약물 상호작용 및 약효의 일관성 등이다.

현지 발매에 맞춰 대웅제약은 27일 펙수클루 런칭 행사에서 현지 의료진을 대상으로 위식도역류질환의 최신 지견과 펙수클루의 특장점을 공유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350명의 필리핀 의사들은 ▲위식도역류질환 치료 현황 및 ‘P-CAB(칼륨 경쟁적 위산분비 억제제)’의 역할 ▲펙수클루의 특장점 및 임상시험 결과 등을 주제로 한 발표를 들었다.

이번 런칭 행사에서 공동 좌장을 맡은 서울보라매병원 이국래 교수는 “펙수클루 런칭행사를 통해 필리핀 의료진의 위식도역류질환 치료 현황과 최신 치료에 대한 기대를 확인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기존의 PPI와 비교해 차원이 다른 계열의 약물인 펙수클루가 필리핀에서 의사 및 환자들에게 GERD 치료 옵션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웅제약에 따르면 P-CAB 제제는 기존 PPI(양성자 펌프 억제제) 제제의 단점인 느린 약효 발현과 식이 영향, 약물 상호작용 등을 개선한 차세대 치료제다. 특히 P-CAB 계열의 펙수클루는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 가운데 반감기가 9시간으로 가장 길어 한 번 복용만으로도 약효가 오래 지속돼 야간 속쓰림 증상 등을 현저히 개선시킨 것이 강점이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이번 필리핀 발매를 시작으로 글로벌 위식도역류질환 시장에서 광폭 행보를 본격적으로 이어나가 2030년 글로벌 매출 1조원 달성에 박차를 가하겠다”라며 “나아가 현재 확보된 미란성 위식도역류질환 치료 및 급성·만성위염 위점막 병변 개선 외에도 추가로 적응증을 확보하고 복용 편의성을 위한 제형 확대에 나서 경쟁력을 갖춰나가겠다”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1.81 ▼1.65
코스닥 846.58 ▲0.86
코스피200 371.62 ▲0.2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539,000 ▼1,173,000
비트코인캐시 678,500 ▼13,000
비트코인골드 50,350 ▼1,050
이더리움 5,265,000 ▼41,000
이더리움클래식 45,300 ▼510
리플 735 ▲11
이오스 1,150 ▼9
퀀텀 5,145 ▼6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625,000 ▼1,124,000
이더리움 5,263,000 ▼46,000
이더리움클래식 45,370 ▼630
메탈 2,619 ▼21
리스크 2,339 ▼11
리플 735 ▲12
에이다 651 ▼8
스팀 375 ▼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500,000 ▼1,163,000
비트코인캐시 679,000 ▼12,500
비트코인골드 50,050 ▼1,150
이더리움 5,258,000 ▼48,000
이더리움클래식 45,210 ▼630
리플 734 ▲11
퀀텀 5,135 ▼65
이오타 307 ▼11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