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약품, ‘125년 광고북’ 출간

기사입력:2023-08-01 18:30:41
[로이슈 전여송 기자]
동화약품은 125년간의 광고활동을 담아낸 ‘동화약품 125년 광고북(DONGWHA 125YEARS ADVERTISING BOOK)’을 출간했다고 1일 밝혔다.

동화약품은 국내 최초의 제약사로, 대한제국이 선포되던 1897년 창립된 국내 유일의 일업백년(一業百年)을 넘어선 기업이다. 국내 최초의 신약 활명수를 개발하며 동화약방(현 동화약품)을 창업했고, 1909년 유가 광고 매체였던 대한매일신보에 광고를 게재하면서 동화약방의 첫 광고가 시작됐다.

‘동화약품 125년 광고북’은 125년간 지속적으로 전개해 온 광고 활동을 되짚어보며 각 시대별 대한민국 광고의 발전사를 소개하는 책이다. 대한제국 시절의 시대상을 엿볼 수 있는 초기 광고부터 일제강점기 민족 정신을 담아낸 광고, 경제 성장기 대한민국 광고산업을 주도해 온 제약 광고, 시대별로 다양하게 발전해 온 광고 표현, 다채로워진 생활양식의 변화를 반영한 광고 전략, 시대의 아픔을 함께 치유하려는 노력을 담은 캠페인 등 대한민국 발전사와 함께 해 온 동화약품 광고의 모습들을 담아냈다.

동화약품에 따르면 이 책은 시대의 변화에 따른 제약 광고의 변천사를 담은 ‘대한민국 제약 광고의 첫걸음’, 경제 성장기 시대를 묶은 ‘시대를 반영한 크리에이티브’, 산업 고도화에 따른 치열한 경쟁 시대의 광고 변화를 담은 ‘경쟁의 심화, 다양해진 광고전략’, 시대의 아픔을 위로하고자 노력한 동화약품의 캠페인을 담은 ‘광고로 바라보는 세상’ 등 네 개의 챕터로 구성되어 있다.

총 262페이지로 구성된 이 책은 동화약품의 약 2580여개의 광고물 중 224개의 광고물을 수록했으며, 20여 편의 다양한 서적, 논문, 기사, 온라인 자료 등을 참고했다고 전했다.

동화약품 관계자는 “동화약품의 125년 광고사를 정리하는 것은 대한민국 근현대사를 되돌아보는 일이기도 하다. 대한민국 제약산업의 선구자로서 동화약품은 육신의 아픔을 넘어 시대의 아픔까지 보듬기 위해 노력해왔으며 국민의 건강, 시대의 건강을 위한 노력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책은 광고 관련 학회, 학교, 기관 등에 전달할 예정이며, 일반 소비자들도 접해볼 수 있도록 동화약품 홈페이지에 e-book으로 공개할 계획이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3.46 ▼0.72
코스닥 845.72 ▼0.79
코스피200 371.41 ▼0.1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522,000 ▲475,000
비트코인캐시 695,000 ▲7,500
비트코인골드 50,450 ▲150
이더리움 5,153,000 ▲43,000
이더리움클래식 42,030 ▲140
리플 735 ▲3
이오스 1,177 ▲5
퀀텀 5,305 ▲2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637,000 ▲603,000
이더리움 5,159,000 ▲46,000
이더리움클래식 42,080 ▲60
메탈 2,721 ▲7
리스크 2,429 ▲5
리플 736 ▲4
에이다 664 ▲2
스팀 386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545,000 ▲446,000
비트코인캐시 695,500 ▲7,000
비트코인골드 50,800 0
이더리움 5,155,000 ▲50,000
이더리움클래식 42,030 ▲60
리플 736 ▲5
퀀텀 5,280 0
이오타 309 0
ad